뉴스엔

 

저스틴 비버, 미모의 금발 여성들과 밤새 화끈한 선상파티[파파라치컷]

멜깁슨, 60세에 얻은 아들과 병원行 ‘35세 연하 여친과 애정행각도’[파파...

엠마 왓슨이 이런 노출을? 과감한 밀착슈트 의상[파파라치컷]

머라이어 캐리, 13세 연하 남친과 함께라면 언제나 즐거워[파파라치컷]

‘재심’ 정우 “강하늘, 인간성은 똑같고 연기는 변했다”(인터뷰)
2017-02-15 06:30:01

 
[뉴스엔 윤가이 기자]

정우에게 강하늘은 남다른 후배다. 형이자 선배이자, 또 같은 배우의 입장에서나 요리 보고 저리 봐도 참 향기로운 인간 강하늘이다.

지난 2015년 영화 '쎄시봉'을 같이 했고, 2016년엔 tvN 예능 '꽃보다 청춘 아이슬란드'도 함께 했다. 이번 영화 '재심'(감독 김태윤)까지 나란히 출연했으니, 3년이란 시간동안 벌써 세 편의 굵직한 작업을 공유했다. 어찌 남과 같을 수 있을까.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 실화를 재구성한 영화 '재심'으로 돌아오는 정우는 영화에서 강하늘(현우 역)의 변호사 준영 역을 연기했다. '재심'은 증거도 없이 자백만으로 목격자가 살인범으로 뒤바뀐 실제 사건을 소재로, 벼랑 끝에 몰린 변호사 준영과 살인 누명을 쓰고 10년 복역한 현우의 진실찾기를 그린다.

정우는 최근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뉴스엔과 만나 두고두고 지켜본 강하늘에 대해 얘기했다. 인터뷰 당일은 두 사람이 한 카페를 통째로 잡고 동시에 아래, 위층으로 나뉘어 여러 매체들과의 인터뷰를 이어가고 있었다. "정우 씨 인터뷰가 끝나면 강하늘 씨를 만나러 가야 한다"는 기자의 말에 정우는 "어머, (강)하늘이가 위층에 있냐? 같이 하는 거냐?"고 놀라 물었다.

한 영화에 출연한 주연 배우들끼리 같은 공간 다른 층에서 인터뷰를 하는데, 그 사실을 서로 모르고 있던 상황. 이에 장난기가 발동해 "둘이 안 친한 것 아닌가? 보통 이렇게 나눠 하면 인사도 오고가고 하는데.."라고 농치자, 정우는 "얘(강하늘)가 그렇다. 이렇게 예의가 없다. 이 자식이..."해가며 같이 농으로 맞받아쳤다.

친하기 때문에 가능한 얘기란다. 정우는 "어제 VIP 시사회 후 막상 하늘이와는 영화에 대해 많은 얘기를 못 나눈 거 같다. 워낙 허물없는 사이여서 따로 분위기 잡고 얘기하는 편도 아니다"며 강하늘과의 편안한 관계를 설명했다.

"원래 그래도 새 작품에 들어가면, 촬영 전에 호흡하는 배우들끼리 몇번은 만나곤 하는데 이번엔 하늘이가 드라마(보보경심) 촬영 중이라 딱 한 번밖에 못 봤다. 그렇게 각자 사느라 몇 개월을 못 봤는데, 정작 촬영장에서 만났더니 전혀 어색함 없이 어울렸다. 현장에서는 연기하는 데 있어 너무 편안했다."

'재심' 촬영 당시를 회상하는 정우. 강하늘도 분명 '쎄시봉'을 찍던 3년 전과는 많이 달라져 있다. 인기도 늘어났고, 필모그래피도 점점 화려해지는 중. 그렇다면 정우 입장에서 평균 1년에 한번씩 영화나 예능으로 마주한 강하늘에게서 혹시 변화를 감지한 건 없을까?

"인간적인 부분은 늘 똑같다. 아시지 않나. 하하하. '쎄시봉' 할 때만 해도 아주 신인이었고, 그 사이 굉장히 많은 작품들을 했지 않나. 그런데도 사람을 대할 때 기존에 알고 지낸 사람들을 만날 때나, 새로운 사람들을 대할 때나 태도를 보면 여전히 좋은 모습이다."

강하늘은 실제로 충무로 안팎에서 '바른생활 청년'으로 불린다. 자주 박보검과 비견되며 흠없이 착하고 밝은 인성의 소유자로 소문이 났다. 영화 촬영장에서는 물론, 업계 일을 하며 만나는 그 많은 사람들에게 늘 깍듯한 태도로, 친근하게 다가선다. 오죽하면 그 깐깐하다는 영화기자들의 마음까지 녹인, 그야말로 '선수'다.

정우는 인간미는 여전하지만 '재심'을 함께 찍으며 강하늘이 연기적인 측면에선 달라진 모습을 느낄 수 있었다고 했다.

"연기적으로는 뭐랄까. 자기 연기에 대한 색깔을 짙게 만들어간다고 해야 되나? '쎄시봉' 할 때만 해도 연기가 즉흥적이란 느낌, 라이브한 느낌이 있었다. 그래서 현장에서 변형도 하고 서로 맞춰 보면서 바꿔 나가곤 했는데, 이번엔 준비도 많이 하고 캐릭터를 아예 딱 잡고 온듯한 느낌이더라."

그렇게 정우와의 인터뷰를 마치고 강하늘 인터뷰로 넘어가, 좀 전의 상황을 요약해 전했더니 아니나 다를까. "형께 인사 드리러 가야한다"며 황급히 서두르는 강하늘. 동석한 자리에서 웃음이 터졌다. 실제로 강하늘은 뉴스엔과 인터뷰 직후 곧장 정우가 인터뷰를 하고 있는 아래층으로 쪼르르 내려갔다.

두 손바닥을 붙여모으고 연신 고개를 끄덕끄덕하며 인사를 건네는 강하늘, 이런 후배를 반갑게 맞으며 "어? 진짜 왔네? 얘가 이래요. 또 기자님들 보시니까 이렇게 예의바른 척 와서 인사하는 거 봐요~" 끝까지 농담을 날린다. 이내 손잡고 등 두드리며 도란도란 수다를 떠는 두 사람. '재심' 속에서 우러난 두 남자주인공의 뜨거운 의리는, 바로 실제 정우와 강하늘의 이 진한 우정에서 비롯된 게 아닐까.

한편 '재심'은 15일 개봉한다. (사진=FNC 엔터테인먼트/오퍼스 픽쳐스)


뉴스엔 윤가이 issu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영표의 이상한 평가 ‘진땀승 졸전이 최고의 경기?’
“선수 수준 낮아” 기성용 일침, 그 원인도 슈틸리케
연기하다 ‘눈맞은’ 커플 속출, 주상욱-차예련부터 윤현민-백진희까지
우마 서먼 휴가 포착, 늘씬한 비키니 자태
“염산 뿌리겠다고” 양수경, 악플 탓 자녀들 美 보낸 사연
김성태 의원, 박사모에 봉변 “니가 인간이가”
‘17kg 감량’ 이재은 “스트레스 받으면 살 안빠져..정신만 피폐해진다”
비♥김태희 커플화보 추가공개, 장난기도 사랑도 가득한 일상

큐티섹시 걸스...

시선싹쓸이 브...

사랑가득 구구...

하태하태 멜로...

이영표의 이상한 평가 ‘진땀승 졸전이 최고의 경기?’

여자농구 FA 대상자, 김단비 김정은 포함 13명

연기하다 ‘눈맞은’ 커플 속출, 주상욱-차예련부터 윤현민-백진희까지

[포토엔]한혜진 ‘잔근육까지 살아있는 완벽뒤태’

[뮤직와치]스윙스 가사 7년 지나도 여전히 비판받는 이유

출연료 비싼 한류스타 이민호, 왜 공짜로 DMZ 다큐 참여했나(종합)

“선수 수준 낮아” 기성용 일침, 그 원인도 슈틸리케

더불어민주당 충청경선 결과 문재인 1위, 안희정 선전

[포토엔]헬로비너스 유영-서영 ‘미녀들의 패션쇼 나들이’

[뮤직와치]4명 앞에서 공연하던 방탄 랩몬스터, 우상 개코 러브콜 받기까지

‘사람이좋다’ 이은하, 척추 전방전위증-파산 신청에도 달리는 디바(종합)

방탄소년단 측 “지민 살해 위협 안티팬 장난 추정, 美 공연장 보안 강화”

백진희 측 “윤현민과 지난해 4월부터 열애, 드라마로 가까워져”(공식)

구혜선 앓고 있는 아낙필락시스란? “치료 늦으면 치명적”

“이번엔 걸크러쉬” 걸스데이가 말한 #몸매관리 #재계약 #라이벌(일문일답)

‘썰전’ 유시민X전원책 예측한 朴 전 대통령 구속영장 ‘극과 극’(종합)

비투비 “하이라이트 형들 ‘이제 우리 적이야’ 농담, 항상 응원해”(인터뷰②)

우승자 이미림이 챔피언 퍼팅 하지 않은 이유는?

[TV와치]‘은위’ 사람 목숨으로 장난친 불쾌한 몰카, 재를 뿌렸다

차주혁 누군가 했더니 열혈강호 ‘데뷔초부터 논란의 연속’[이슈와치]

‘보이스’ 김재욱 “모태구에..

김재욱이 자신이 연기한 사이코패스 캐릭터 모태구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김재욱..

김민석 “‘피고인’ 하며 피폐해져.....

박병은 “‘암살’ 속 제 얼굴, 기억 ..

장미관, 절친 김우빈에게 쓴 편지 “한..

‘피고인’ 엄현경 “내 연기는 40점....

‘프리즌’ 김래원, 한석규와 현실 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