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김과장’ 남상미 “얼짱 특혜로 데뷔, 미안하고 부담됐다”(인터뷰)
2017-04-18 09:48:41

 
[뉴스엔 이민지 기자]

남상미의 시작은 얼짱이었으나 끝은 배우다. 2000년대 초반 연예인은 아니지만 빼어난 미모로 온라인에서 팬덤을 생성한 얼짱들이 각광 받았고 이들이 속속 연예계에 데뷔하며 유명세를 치렀다. 남상미는 그 중에서도 독특한 이력의 소유자다.

될 사람은 된다고 해야 할까. 남상미는 한 페스트푸드점에서의 아르바이트로 단숨에 스타가 됐다. 한양대 앞 페스트푸드점 아르바이트 당시 남학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가게는 문전성시를 이뤘다. 남상미의 팬클럽까지 생겼고 연예계 데뷔의 발판이 됐다.

남상미는 화려한 데뷔에 대해 "부담이 컸다. 시작을 그렇게 한게 미안했다"고 털어놨다.

남상미는 "19살 때였는데 입시 때문에 연기학원을 간 적이 있다. 거기서 만난 친구들의 열정이 엄청 나더라. 그런데 난 어떻게 보면 특혜를 받고 데뷔를 한거다. 오디션을 보더라도 다른 친구들보다는 내가 이름이 한번 더 불리는게 있었다. 어쩔 수 없이 알려졌기 때문이었다"고 회상했다.

그는 "미안하지 않기 위해서라도 '더 열심히 해야된다'는 생각이 강박처럼 있었다. 더 열심히, 그리고 잘 해야했다. 이런 표현이 좀 부끄럽지만 얼굴만 예뻐서 된거라는 이야기도 듣기 싫고 운이 좋아서라는 말도 듣기 싫었다. 그때 정말 열심히 했다. 지금도 그때를 잊지 않고 지내려고 한다"고 오히려 치열해야 했던 이유를 설명했다.

남상미는 '얼짱'이라는 수식어를 비교적 빨리 뗀 연기자다. 얼짱으로 데뷔했지만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그는 "정말 노력을 많이 했다. 수식어를 떼기 위해서 노력했다기 보다 오롯이 배우가 되기 위해서였다. 지금도 여전히 배우가 되기 위해 가고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겪었을 슬럼프에 대해 묻자 남상미는 "연기에 대한 고민은 늘 있었다. 특히 29살 때 아홉수라고 하는게 있지 않나. 그게 연기적으로 왔었다. '어떻게 더 표현할 수 있지? 내 스스로가 고갈된거 아닌가' 싶었다. 인간 남상미의 경험을 더 늘려야 연기에 반영될 수 있는 것 아닌가 하는 생각도 들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고민을 하다가 답을 작품에서 찾았다. 남상미로 실제적으로 경험할 수 있는 폭이 적다는 걸 알았다. 그걸 인정하니까 작품 안에서 경험을 늘리고 내 것으로 만들면 다음 작품에서 반영되고..그게 더 빠르고 현명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대선배 최불암으로부터 '최진실 같은 기질이 있다'는 말을 들었던 남상미는 "선생님께서 예전에 깡이 있다고 말씀해주신 적이 있다. 다른 것을 할 때는 잘 못하는데 연기할 때만 그 깡이 생긴다. 다른 예능이나 런웨이, 포토월 이런 곳에서는 깡이 없고 끼도 없다. 연기할 때만 생기는 것 같다. 그래서 연기를 할 수 있고 그래서 재미있다. 나의 다른 면을 계속 볼 수 있게끔 알아가게 해주는게 배우인 것 같다"고 연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지금 행복한것 보면 잘 하고 있는 것 같다. 큰 욕심을 별로 안 부리는 스타일인 것 같다. 맡은 바에 최선을 다하자 한다. 지금 행복하고 인터뷰도 이렇게 즐겁게 하고 있는 것을 보면 잘 해왔던 것 같다"며 웃었다.

결혼, 출산 후 KBS 2TV '김과장'을 통해 성공적으로 복귀한 남상미는 "너무 좋다. 복귀라는 단어가 쓰이고 있는데 사실 난 매 작품 복귀였다. 한 작품을 끝내고 다음 작품을 할 때, 매번 작품과 내가 연기한 친구가 많은 분들께 사랑을 받으면 그 맛으로 연기하는 것 같다. 너무너무 감사드리고 행복하다"고 전했다. (사진=제이알이엔티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1달 반만에 15kg 빠졌음” 강남, V라인 미남의 귀환
왕종근 “몸에 마비와 쓰러진 아내, 세시간 울면서 주물렀다”
박보람 ‘앞에서는 초미니 뒤에서는 핫팬츠’
소녀시대 서현 ‘잠옷 연상케 하는 패션’
‘품위녀’ 여기도 불륜 저기도 불륜, 비참한 외도의 말로 오나?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쭉 뻗은 비키니 각선미 옆태
아니꼬운 연예인 2세의 핏줄, 그 꼬리표 무겁거나 무섭거나
효리네민박처럼 제주 사는 연예인 11人, 그 로망의 집들

      SNS 계정으로 로그인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실물여신들 티...

톡톡 귀여움 다...

[포토엔HD]고준희 ‘입장부터 남다른 분위기’

왕종근 “몸에 마비와 쓰러진 아내, 세시간 울면서 주물렀다”

PIT 매체 “강정호 ML 경력 끝난다면 솔라르테로 대체해야”

“1달 반만에 15kg 빠졌음” 강남, V라인 미남의 귀환

극비 결혼 개리 근황, 길 한가운데 앉아 여유로운 일상

MLB.com “추신수, TEX 묶은 콥 상대로 대포” 호평

[포토엔HD] ‘소지섭씨 팬이에요~’(군함도)

[뮤직와치]섣부른 유닛 결성 독됐나, 임영민X김동현 하루만 차트아웃 위기

[결정적장면] 터보, 검은 고양이X뜨거운 설탕 ‘복고킹 귀환’(뮤뱅)

[포토엔HD] 황정민 ‘소지섭&송중기만 악수하고 간 女관객에 의기소침~’

[무비와치]송중기 박서준, 또 유시진 고동만이냔 이들에게

[포토엔HD] 라미란-박보검-혜리-이동휘 ‘류준열 응원온 의리의 쌍문동 패밀리’

[TV와치]‘남사친여사친’ 허무하게 종영, 친구는 친구일뿐

[TV와치]‘한끼줍쇼’ 일본 특집, 각본 없는 드라마가 주는 감동

[무비와치]톱스타 총출동 ‘군함도’ 진짜 주인공은 김수안이다

[무비와치]‘군함도’ 개봉에 日 정부 “해결된 일인데..” 눈가리고 아웅

[스타와치]‘맨홀’ 김재중, 선배 연기돌의 위엄 보일까

[TV와치]‘죽사남’ 이슬람 비하논란, 의도가 없었다 해도

[이슈와치]원더걸스 해체 후 반년 #솔로 #대외활동 #싱어송라이터

‘크리미널마인드’ tvN 웰메이드 명성 지켰다[첫방기획①]

‘1억 관객’ 모은 송강호, 숫..

송강호 그 자체가 곧 하나의 장르다. 어떤 모습, 어떤 옷을 입고 있어도 원래 그 자..

‘엽기적인 그녀’ 심형탁 “귀면탈 연..

‘최고의 한방’ 동현배 “차태현, 감..

박서준 “‘쌈마이웨이’ 흥행, 성적 ..

이정현 “송중기 결혼 아는 척 못했다,..

소지섭 “40대되니 편해져..결혼생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