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고소영 “20대 여배우와 경쟁? 홀가분해졌다”(인터뷰)
2017-05-15 17:36:41

 
[뉴스엔 박아름 기자]

"멋있게 늙고 싶다."

배우 고소영은 최근 서울 강남구 신사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의 인터뷰에서 연기자로서의 소신과 바람을 전했다.

일단 고소영은 "멋있게 늙고 싶다. 멋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했다. 겉으로 보이는 모습이 예쁜 것보단 인성과 외모까지 3박자가 어우러져 '저 사람 예쁘게 인생 잘 산다'는 소리가 훨씬 더 듣기 좋다고. 그러면서 가정에서의 자신의 진짜 모습을 공개했다.

"아줌마 같을 땐 진짜 아줌마 같다. 떨어진 것도 주워먹고, 급할 때 손도 막 쓰게 되는 게 전혀 아무렇지도 않다. 내가 순간 그럴 때가 있다. 지금 신랑(장동건)이 그 모습을 좋게 봐주는 걸 시선으로 느낀다. '아 애기 엄마구나' 이런 거 말이다. 근데 창피하지 않고 너무 당당하다. 엄마 역할도 완벽하게 한다는 건 되게 어려운 일이다. 일과 육아 밸런스를 맞추면서 영리하게 잘 사는 모습이 좋다."

이와 함께 고소영은 "이제 더이상 내가 20대 풋풋하고 이런 역할로 여배우들과 경쟁하면 되게 미울 듯하다. 사실 선배들 중 그런 걸 놓지 못하는 선배를 보기도 했다. 연예계 생활을 하면서 외적인 아름다움을 놓지 못하고 10살 차이 나는 여배우들을 시기질투하는 걸 봤다. 인정할 건 인정해야 한다. 난 노련미나 완숙미가 있기 때문에 그런 걸 하고 싶다. 사실 댓글을 보면 상처를 많이 받긴 한다. '늙은이는 보고 싶지 않아' 이런 댓글을 보면 그 사람이 몇 살인지 보고 싶다.(웃음) 난 어렸을 때부터 그런 것들에 대한 생각이 항상 있었다"고 털어놨다.

사실 고소영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완벽한 아내' 촬영에 돌입하기 전 브라운관 복귀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다고 고백했다.

"오랜만에 드라마를 해서 주위에서 겁을 너무 많이 줬다. 샤워만 하고 두 시간 자고 나가야 된다 했다. 근데 실제로 밤을 완전히 샌 적은 거의 없었다. 그리고 워낙 호흡들이 잘 맞아 대사 NG도 거의 없었다. 카메라 감독님도 어쩔 땐 다시 하자고 하는 게 미안할 정도로 순조로웠다. 오히려 재복이 캐릭터를 너무 사랑하고 현장에도 10년동안 했는데도 거리감 없이 식구처럼 대해줘서 더 빨리 다른 작품 들어가고 싶다. 현장 나가면 에너지가 생긴다."

그간 엄마 고소영으로 사느라 연기 활동을 오랫동안 쉬었기에 본업으로 돌아간 그녀가 현장에서 받는 에너지는 상당했다.

"햇수로 8년동안 애들 키우고 그랬는데 사실 의욕이 없었다. 나만의 시간이 아니었다. 애들이 늘 예쁘고 귀엽기만 한 건 아니지 않나. 자기 애가 생길 때 그럴 수 있는 건데 교수님한테 상담도 받아봤다. 분명히 어른들이 잘못하고 있다고 하는데 도저히 상식적으로 생각하지 못했다. 그땐 노하우가 없으니까 그런 데서 받는 염려, 스트레스가 많아 아이들 학교, 유치원 가고 나면 시간이 많았는데도 특별한 의욕이 없었다. 널부러져 있다가 오히려 내 커리어를 쌓는 일을 하니까 집에도 명분이 있고 내가 일을 했다는 성취감도 있고 애들이 성숙해지는 면도 있더라. 적당히 밸런스를 맞춰나가는 게 좋겠다고 생각했다. 일을 하니까 에너지, 나를 아끼고 사랑하고 더 돌아보게 되는 시간이 된 것 같다. 활력이 생겼다."

이같이 연기를 통해 삶의 활력을 되찾게 된 고소영은 '완벽한 아내' 이후 완벽히 달라진 대중의 반응에 대해 "10년 전부터 작품을 한다 안한다 이런 부분에 대한 오보도 나오고 하면서 대중한테 적잖게 욕도 먹었다. 중요한 시기이긴 했는데 일을 안하는 배우에 대한 안 좋은 시선들이 있었다. 실제로 너무 죄송스럽고 자기 일을 열심히 하지 않는 것에 대해 팬들한테도 너무 미안했다. 이젠 진짜 열심히 하는 게 예뻐보이는 배우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역할도 장르나 이런 걸 많이 가리지 않고 많이 편해진 것 같다. 어렸을 때보다 결혼하고 난 뒤 내려놓을 건 내려놓게 됐다. 성숙한 사랑 이야기 이런 것도 할 수 있게 되고 많이 홀가분해진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고소영은 더욱 활발하게 연기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고소영은 "캐릭터의 아쉬움에 대한 욕심이 생겨 빨리 더 연기해야겠단 생각이 지배적으로 생기게 된 것 같다. 열심히 몸도 만들고 운동도 해 차기작을 적극적으로 검토해보겠다"고 각오를 다져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고소영은 지난 2일 종영한 KBS 2TV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에서 냉철한 판단력과 당당함, 그리고 따뜻한 면모를 지니고 있는 걸크러쉬 심재복을 맡아 실감 나는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사진=킹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1달 반만에 15kg 빠졌음” 강남, V라인 미남의 귀환
왕종근 “몸에 마비와 쓰러진 아내, 세시간 울면서 주물렀다”
박보람 ‘앞에서는 초미니 뒤에서는 핫팬츠’
소녀시대 서현 ‘잠옷 연상케 하는 패션’
‘품위녀’ 여기도 불륜 저기도 불륜, 비참한 외도의 말로 오나?
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쭉 뻗은 비키니 각선미 옆태
아니꼬운 연예인 2세의 핏줄, 그 꼬리표 무겁거나 무섭거나
효리네민박처럼 제주 사는 연예인 11人, 그 로망의 집들

      SNS 계정으로 로그인             

미스코리아의 ...

여배우 설리(최...

실물여신들 티...

톡톡 귀여움 다...

[포토엔HD]고준희 ‘입장부터 남다른 분위기’

PIT 매체 “강정호 ML 경력 끝난다면 솔라르테로 대체해야”

왕종근 “몸에 마비와 쓰러진 아내, 세시간 울면서 주물렀다”

MLB.com “추신수, TEX 묶은 콥 상대로 대포” 호평

[뮤직와치]섣부른 유닛 결성 독됐나, 임영민X김동현 하루만 차트아웃 위기

황재균, 주말 다저스전서 ML 복귀 가능성 제기

“1달 반만에 15kg 빠졌음” 강남, V라인 미남의 귀환

극비 결혼 개리 근황, 길 한가운데 앉아 여유로운 일상

[포토엔HD]박보람 ‘앞에서는 초미니 뒤에서는 핫팬츠’

[포토엔HD] 송중기 ‘꽉찬 객석 바라보며 감격~’

[무비와치]송중기 박서준, 또 유시진 고동만이냔 이들에게

[포토엔HD] 라미란-박보검-혜리-이동휘 ‘류준열 응원온 의리의 쌍문동 패밀리’

[TV와치]‘남사친여사친’ 허무하게 종영, 친구는 친구일뿐

[TV와치]‘한끼줍쇼’ 일본 특집, 각본 없는 드라마가 주는 감동

[무비와치]톱스타 총출동 ‘군함도’ 진짜 주인공은 김수안이다

[무비와치]‘군함도’ 개봉에 日 정부 “해결된 일인데..” 눈가리고 아웅

[스타와치]‘맨홀’ 김재중, 선배 연기돌의 위엄 보일까

[TV와치]‘죽사남’ 이슬람 비하논란, 의도가 없었다 해도

[이슈와치]원더걸스 해체 후 반년 #솔로 #대외활동 #싱어송라이터

‘크리미널마인드’ tvN 웰메이드 명성 지켰다[첫방기획①]

‘1억 관객’ 모은 송강호, 숫..

송강호 그 자체가 곧 하나의 장르다. 어떤 모습, 어떤 옷을 입고 있어도 원래 그 자..

‘엽기적인 그녀’ 심형탁 “귀면탈 연..

‘최고의 한방’ 동현배 “차태현, 감..

박서준 “‘쌈마이웨이’ 흥행, 성적 ..

이정현 “송중기 결혼 아는 척 못했다,..

소지섭 “40대되니 편해져..결혼생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