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역적’ 채수빈 “윤균상, ‘삼시세끼’ 나온 딱 그대로”(인터뷰) 오수미 기자
오수미 기자 2017-05-20 10:00:01


[뉴스엔 글 오수미 기자/사진 이재하 기자]

드라마, 영화 많은 관계자들이 젊은 여배우의 기근을 호소한다. 배우 채수빈 같은 여배우들이 많아질수록 그런 푸념도 사라지지 않을까. 채수빈은 젊은 여배우들 가운데서 꾸준하고 뚜렷하게 존재감을 넓혀가고 있다. KBS 2TV '발칙하게 고고'에서 얄미운 악역으로 눈도장을 찍었던 채수빈은 지난해 KBS 2TV '구르미 그린 달빛'을 통해 연기력도 인정 받았다. 매 작품마다 차츰차츰 내공을 쌓아가고 있는 그의 성장이 기대된다.
채수빈은 최근 종영한 MBC 월화 드라마 '역적:백성을 훔친 도적'(극본 황진영/연출 김진만 진창규)에서 홍길동(윤균상 분)의 연인 가령 역을 맡아 열연했다. 채수빈은 드라마 종영 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모 카페에서 뉴스엔과 만나 종영 소감을 전했다.

채수빈은 '역적'에서 연인 역할로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 윤균상이 tvN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어촌편3'에서 본 모습 그대로였다고 말했다. 채수빈은 "너무 편했다. 어느 순간부터는 가족처럼 끈끈한 유대감도 생겨서 편안한 연기가 자연스럽게 나왔다. 신인 시절 만났을 때도 순하다고 생각했는데 촬영하면서 같이 연기해봐도 그 느낌이 달라지지 않았다. '삼시세끼'에서 나온 딱 그대로다"고 털어놨다.

가령은 홍길동에게 "좋아한다"고 고백도 하고 "볼 장 다 본 사이니 혼인해야 한다"고 청혼도 할 만큼 당차고 대담한 캐릭터였다. 극중 배경이 조선시대라는 사실을 감안하면 그야말로 '신여성' 같은 인물. 채수빈은 자신과 가령이 많이 다르다고 했다. '역적'을 선택한 이유도 그래서였다고.

"기본적인 성격이나 말투는 아무래도 비슷하다. 가령에겐 용기 있고 대담하고 터프한 면들이 있지 않나. 자기 감정에 있어서도 솔직하고 그런 것들은 나와 달랐다. 나는 겁도 많고 걱정도 많다. 가령은 목숨보다도 남을 더 사랑할 줄 아는 인물이어서 멋있었다. 작품을 선택할 때도 직진하는 가령이 사랑스러워서였다. 나는 평소 연애할 때 그렇지 않은 편이어서 대리만족 했던 것 같다."

채수빈에게 캐릭터 연구에 대해 묻자 오히려 현장에서 놀았다는 답이 돌아왔다. 채수빈은 "나도 걱정이 많아서 감독님에게 미리 '가령은 어떤 인물이냐'고 물어봤다. 감독님은 '현장에 와서 놀면 된다. 네가 하는 게 곧 가령이니까 걱정하지 말고 와서 느끼고 즐겨라'고 말해주더라. '역적' 촬영하면서 내려놓는 연습을 많이 했다. 애쓰지 않아도 느껴지는 순간들이 있었다. 연기생활하면서 처음 접해봤던 방식이어서 신기하고 값진 경험이었다"고 설명했다.

극중에서 가령은 장대에 매달려 손도 묶이고 눈도 가린 채 홍길동을 향해 울부짖는다. 이 장면은 '역적' 1회 초반부터 등장해 이후 펼쳐질 이야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고 27회에서 재등장해 많은 드라마 팬들 사이에서 명장면으로 손꼽혔다. 채수빈 역시 이 장면을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으로 꼽았다.

"사실 너무 추웠을 때 찍어서 입이 얼어 대사를 할 수가 없었다. 대사도 짧았는데 핫팩을 입에 갖다대면서 촬영해도 말이 안 나왔다. 1회 촬영분에서는 가령이가 어쩌다 장대에 올랐는 지도 모르는 상황이었다. 모든 걸 다 상상해서 찍었다. 나중에 다시 찍었는데 그때는 이미 감정을 쌓아왔고 내가 가령 캐릭터를 완전히 입고 있었기 때문에 노력하지 않아도 감정이 훅 왔다. 내게도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이었던 것 같다."

채수빈은 극중에서 함께 연기했던 배우 이하늬에 대한 고마움도 잊지 않았다. 두 사람은 '역적'에서 날선 대립각을 세우는 연기를 하면서도 컷 소리만 떨어지면 서로 농담을 주고받기 바빴다고. 채수빈은 "이하늬가 진짜 유쾌하다. 친근하게 친구처럼 대해줬다. 농담도 주고 받다가 또 촬영하고 그랬다. 막 장난을 치다가도 언니가 주는 에너지가 있다보니 연기에 집중할 수 있었다. 그런게 진짜 고마웠다. 현장이 너무 즐겁고 행복했다. 현장 분위기도 좋고 호흡도 좋아서 촬영에 방해될 만큼 놀고 그러지 않았다"고 말했다.

'역적' 마지막회에서는 모든 배우들과 스태프가 드라마 OST '봄이 온다면'을 함께 부르며 춤을 추는 장면이 방송됐다. 채수빈은 이 장면이 김진만 감독의 아이디어였다고 밝혔다. 채수빈은 "김진만 감독이 제안한 신이었다. 스태프들도 다 분장하라고 했더니 스태프들이 '무슨 분장이냐'고 (불평)했는데 찍다 보니 다들 재밌고 즐거워 했다. 좋은 추억이 됐던 것 같다. 너무 웃기고 유쾌했다"고 말했다. 이어 채수빈은 "나는 분위기를 되게 많이 타는 편이라서 이번에 조금 어색하고 눈치도 보고 만족스럽게 못 췄다. 이하늬와 김지석이 정말 혼을



태워서 추더라"고 덧붙였다.

뉴스엔 오수미 sum@ 이재하 rus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
‘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이장희 “수학 0점 맞고 연세대 입학, 나머지 거의 만점”
박기량 부산 집 공개, 톱 치어리더의 친근한 침실
엄태웅 딸 엄지온, 과체중 경고 후 식단관리 “밥 대신 뻥튀기”
“수영복 모델 아무나 하나?” 고준희, 따라할 수 없는 명품복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아빠본색’ 주영훈, 다이어트 성공한 홍지민에 “30대 같다”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슈츠’ 고성희, 본방사수 부르는 심쿵 애교

[포토엔HD] NCT 텐 ‘지금은 나의 독무대~’

‘강적들’ 박지원 “김경수 착한 친구” vs 전원책 “비밀 존재” 맞짱토론

김사랑 측 “이탈리아서 맨홀 추락사고로 다리 골절..귀국 치료 중”(공식)

‘키스더라디오’ 위너 이승훈 “양현석 ‘네가 뭔데..’ 문자에 상처받은 적 있다”

‘어벤져스4’ MCU 1세대 막내린다..캡틴마블·와스프 합류

김사랑 복근 드러낸 청바지 화보, 뒤태까지 완벽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

이엘이 사람 냄새 나는 캐릭터에 욕심이 생긴다고 고백했다. 영화 ‘바람 바람 바..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