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어제TV]‘크라임씬3’ 휘어잡은 김병옥 존재감, 양세형 박지윤 기죽인 악역 전문다운 내공
2017-05-20 10:01:40

 
[뉴스엔 김명미 기자]

역시 악역 전문 배우다. 김병옥이 남다른 존재감으로 '크라임씬3'를 휘어잡았다.

5월 19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에서는 사기꾼 살인사건 에피소드를 다뤘다. 해당 에피소드는 19일 새벽 인천 부둣가에 버려진 이민 가방에서 남성의 사체가 발견되면서 시작됐다. 피해자의 정확한 신원은 알 수 없는 상황, 사체의 안주머니에서는 두 개의 신분증이 발견됐다.

용의자로는 38세 다단계 회사 쩐다 네크워트 장비서(장진 분), 40세 다단계 회사 쩐다 네트워크 김팀장(김지훈 분), 39세 소울지방경찰철장 지능수사과 양형사(양세형 분), 38세 소울지방경찰철장 지능수사과 박형사(박지윤 분)이 거론됐다.

특히 사체와 생김새가 똑같은 김병옥(김동포 역)이 추가 용의자로 등장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김동포는 41세로, 조선족 출신 일용직 노동자다. 탐정 역을 맡은 정은지는 "얼굴이 똑같은 사람이 오는데 너무 무서웠다"고 말했고, 박지윤은 "그 분의 존재감 자체가 으스스하더라"고 털어놨다. 무엇보다 박지윤과 김지훈은 김병옥에게 "41세 맞냐" "나랑 한 살 차인데 확실하냐"고 의혹을 제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렬한 포스를 뽐내며 등장한 김병옥은 연변 사투리를 완벽하게 구사하며 열연을 펼쳤다. "알리바이를 말하라"는 정은지의 요구에는 "거 내가 얘기해야 되냐"며 강렬한 눈빛을 보내기도 했다. 하지만 양세형과 현장 검증을 할 때에는 허당기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이어진 브리핑 시간에서는 또 한번 섬뜩한 연기로 스튜디오를 압도했다. "사체를 본 순간 많이 본 사람이 있더라. 깜짝 놀랐다"고 말한 김병옥에게 김지훈은 "자기랑 똑같이 생긴 사람을 죽이면 기분이 어떻냐"고 떠봤다. 그의 질문에 김병옥은 "어떨 것 같습네까?"라며 심상치 않은 카리스마를 뿜어냈고, 용의자들은 "안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병옥은 "기분이 좋으니까 하는 겁네다"고 읖조려 섬뜩함을 자아냈다.

방송 말미 진행된 최종 투표 결과, 네 표를 획득한 장진이 범인으로 지목됐다. 하지만 실제 범인은 놀랍게도 양세형이었다. 또한 양세형을 유일하게 지목한 사람이 있었으니, 바로 김병옥이었다. 놀라운 추리력에 김지훈과 박지윤은 "고정해달라" "어떻게 찍었냐"며 흥분했고, 양세형은 "아까 다 저를 피해가고 이랬을 때, 혼자 오셔서 '네가 범인이지?' '왜 죽였어?'라고 하시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김병옥은 "여러 가지 정황을 봤을 때 김팀장과 장비서가 의심스럽지만, 범행을 저질렀을 때 바로 용의선상에 올라올 사람이다. 양형사는 전혀 관계가 없는 걸로 보였고, 뭔가 오버액션을 많이 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에 박지윤은 "사건을 멀리서 바라봐야 된다"며 고개를 끄덕였다. 악역 전문 배우다운 연기력부터 기존 출연진을 뛰어넘는 추리력까지, 김병옥의 남다른 존재감이 '크라임씬3'의 몰입도를 끌어올렸다.(사진=JTBC '크라임씬3'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유시민, 트럼프 노벨평화상? vs 박형준, 미중 밀약?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삼시세끼’ 이서진 “한지민, 에릭한텐 친절하지만 내겐 막대해”

‘예비엄마’ 정다은, 비키니 입고 함박웃음 ‘조우종을 바라보며’

“내가 ‘택시운전사’ 김사복 아들” 주장 SNS 등장 “확인 중”

‘열애’ 류준열, 과거 인터뷰서 “혜리와 한 번 더 호흡 원해”

[포토엔HD] ‘쇼미더머니6’ 라코-로스-앱신트-릭브릿지 ‘범상치않은 포스’

‘성추행 혐의’ 온유 방문한 클럽 내부 공개, 관계자 “너무 좁아서..”

제시, 비키니로 뽐낸 탄탄 글래머 몸매 ‘입 쩍 벌어지는 자태’

[뮤직와치]엑소 中 팬들 “한터차트 인종차별 했나” 분노한 사연

‘쇼미더머니6’ 해쉬스완 라이노 탈락, 킬라그램vs한해 1차공연 승자는?(종합)

[이슈와치]MBC 아나운서 제작거부, 신동호-배현진-양승은 주목받는 이유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천하의 장동건, 잘생김을 인정..

장동건은 잘생겼다. 불변의 진리다. 영화 ‘브이아이피’에 출연한 배우 장동건을 ..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서준 강..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