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어제TV]‘크라임씬3’ 휘어잡은 김병옥 존재감, 양세형 박지윤 기죽인 악역 전문다운 내공
2017-05-20 10:01:40

[뉴스엔 김명미 기자]

역시 악역 전문 배우다. 김병옥이 남다른 존재감으로 '크라임씬3'를 휘어잡았다.

5월 19일 방송된 JTBC '크라임씬3'에서는 사기꾼 살인사건 에피소드를 다뤘다. 해당 에피소드는 19일 새벽 인천 부둣가에 버려진 이민 가방에서 남성의 사체가 발견되면서 시작됐다. 피해자의 정확한 신원은 알 수 없는 상황, 사체의 안주머니에서는 두 개의 신분증이 발견됐다.

용의자로는 38세 다단계 회사 쩐다 네크워트 장비서(장진 분), 40세 다단계 회사 쩐다 네트워크 김팀장(김지훈 분), 39세 소울지방경찰철장 지능수사과 양형사(양세형 분), 38세 소울지방경찰철장 지능수사과 박형사(박지윤 분)이 거론됐다.

특히 사체와 생김새가 똑같은 김병옥(김동포 역)이 추가 용의자로 등장해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김동포는 41세로, 조선족 출신 일용직 노동자다. 탐정 역을 맡은 정은지는 "얼굴이 똑같은 사람이 오는데 너무 무서웠다"고 말했고, 박지윤은 "그 분의 존재감 자체가 으스스하더라"고 털어놨다. 무엇보다 박지윤과 김지훈은 김병옥에게 "41세 맞냐" "나랑 한 살 차인데 확실하냐"고 의혹을 제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렬한 포스를 뽐내며 등장한 김병옥은 연변 사투리를 완벽하게 구사하며 열연을 펼쳤다. "알리바이를 말하라"는 정은지의 요구에는 "거 내가 얘기해야 되냐"며 강렬한 눈빛을 보내기도 했다. 하지만 양세형과 현장 검증을 할 때에는 허당기 넘치는 반전 매력으로 웃음을 안겼다.

이어진 브리핑 시간에서는 또 한번 섬뜩한 연기로 스튜디오를 압도했다. "사체를 본 순간 많이 본 사람이 있더라. 깜짝 놀랐다"고 말한 김병옥에게 김지훈은 "자기랑 똑같이 생긴 사람을 죽이면 기분이 어떻냐"고 떠봤다. 그의 질문에 김병옥은 "어떨 것 같습네까?"라며 심상치 않은 카리스마를 뿜어냈고, 용의자들은 "안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병옥은 "기분이 좋으니까 하는 겁네다"고 읖조려 섬뜩함을 자아냈다.

방송 말미 진행된 최종 투표 결과, 네 표를 획득한 장진이 범인으로 지목됐다. 하지만 실제 범인은 놀랍게도 양세형이었다. 또한 양세형을 유일하게 지목한 사람이 있었으니, 바로 김병옥이었다. 놀라운 추리력에 김지훈과 박지윤은 "고정해달라" "어떻게 찍었냐"며 흥분했고, 양세형은 "아까 다 저를 피해가고 이랬을 때, 혼자 오셔서 '네가 범인이지?' '왜 죽였어?'라고 하시더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김병옥은 "여러 가지 정황을 봤을 때 김팀장과 장비서가 의심스럽지만, 범행을 저질렀을 때 바로 용의선상에 올라올 사람이다. 양형사는 전혀 관계가 없는 걸로 보였고, 뭔가 오버액션을 많이 했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에 박지윤은 "사건을 멀리서 바라봐야 된다"며 고개를 끄덕였다. 악역 전문 배우다운 연기력부터 기존 출연진을 뛰어넘는 추리력까지, 김병옥의 남다른 존재감이 '크라임씬3'의 몰입도를 끌어올렸다.(사진=JTBC '크라임씬3' 캡처)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아는형님’ 하연수 “첫사랑과 이별 조건, 남산에 날 업고 올라가”
한고은, 한일관 대표 사망에 소신발언 SNS글 삭제 “왜 개 안락사 논하는지...
‘더패키지’ 이연희, 미니스커트 입고 절벽에 거꾸로 ‘아찔’
‘미우새’ 돈스파이크, 王스테이크 뜯어먹는 클래스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경악
‘파티피플’이 물었다, 다 가진 수지는 행복할까

      SNS 계정으로 로그인             

패션보다 스타...

청순돌 아이린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조덕제 유죄 환영” 공대위 오늘(24일) 기자회견

아빠 되는 우효광, 추자현 임신에 애틋 “고맙고 사랑해”

[어제TV]“추자현같은 아내, 며느리 있으면 참 좋겠다”(동상이몽2)

[무비와치]김구 건드린 ‘대장 김창수’ 어디까지 사실일까

“피구하다 배현진 맞혔더니 인사발령” 신동진 아나운서 주장 재차 화제

‘너의 췌장을 먹고 싶어’처럼 제목부터 색다른 일본영화 4편

강호동-김희선 같은 초등학교 학부모 인증, 사립 아닌 ‘공립’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한고은, 한일관 대표 사망에 소신발언 SNS글 삭제 “왜 개 안락사 논하는지”

故한일관 대표 혈액에서 녹농균 검출..최시원 반려견 조사 가능성은?

[뮤직와치]‘데뷔 2045일만 1위’ 뉴이스트W 성장이 독특한 이유 셋

[무비와치]‘부라더’ 카메오가 반전, 지창욱부터 서예지 오만석까지

[스타와치]다시 열린 수지의 세상

조덕제 vs 여배우 성추행 사건 진실은? 감독 등장 새 국면

[뮤직와치]‘아이유부터 크러쉬까지’ 에픽하이 美친 피처링진, 안봐도 차트 줄세우기

박기영, 한걸음과 결혼반지 공개 “행복하고 설레”(전문)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였던 나, 이젠 무서워 보이죠?”(인터뷰)

[포토엔화보]클라라 ‘오전 오후 언제나 섹시~’

박성현, 2017년 LPGA 신인왕 확정..한국 선수 11번째 수상

김어준, 추선희 구속영장 기각에 “문닫고 자료없앤 당사자”

문근영 ‘국민 여동생’이라는..

문근영이 자신을 둘러싼 잣대에 대해 가끔은 답답함을 느낀다고 고백했다. 영화 &#..

김해숙이 ‘여배우’인 걸 잊었던 이들..

‘언니는’ 손여은 “시한부 연기, 암..

‘란제리 소녀시대’ 여회현 “보나 어..

박광현 “내 첫번째 직업은 아빠, 할 ..

‘범죄도시’ 윤계상 “착해보였던 나,..

 

회사소개 조직도 약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