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TV와치]‘프로듀스101 시즌2’ 국프도 연습생도 우롱한 중간순위 논란
2017-06-17 10:06:47

[뉴스엔 이민지 기자]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이 워너원 데뷔 멤버를 확정하고 종영한 가운데 '국민 프로듀서'로 프로그램을 지켜봤던 시청자들의 질타를 받고 있다.

6월 16일 방송된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는 I.O.I에 이어 탄생하는 국민 보이그룹 멤버가 공개됐다. 지난 4월 7일 첫방송부터 2개월간 치열한 서바이벌을 펼쳐온 연습생들의 희비가 엇갈렸다. 워너원 멤버로 발탁된 연습생에게는 아낌없는 축하가, 탈락한 연습생에게는 위로가 쏟아졌다.

워너원 탄생과 데뷔에 대한 축하와 별개로 이날 방송 중 중간 집계 결과를 발표한 것에 대한 시청자의 비판이 거세다.

'프로듀스101 시즌2' 제작진은 시즌1과 마찬가지로 방송 중간 탈락 위기의 연습생을 공개했다. 문제는 이 자체가 편파적이라는 지적을 받을 수 밖에 없는 결과를 만들어왔다.

시즌1 최종회 당시 제작진은 데뷔 커트라인인 11위 멤버를 공개했다. 첫번째 중간 순위 발표에서 11위였던 김청하는 최종 4위로 올라섰고 두번째 중간 순위 발표에서 11위였던 임나영은 10위로 올라가 데뷔했다. 탈락 위험성이 있는 11위 멤버에 팬들의 투표 화력이 집중되며 순위 상승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을 방증한다.

시즌2에서 제작진은 여기서 한발 더 나간 중간순위 발표로 지탄을 받고 있다. 투표 중반 11위부터 14위에 있는 연습생 4인을 공개한 것. 그 주인공은 정세운, 윤지성, 배진영, 이대휘였다. 제작진이 이들 중 한명을 제외한 3명은 탈락 순위에 머무르고 있다는 '사인'을 시청자들에게 보낸 셈이다.

결과적으로 탈락권에 있던 이대휘는 3위, 윤지성은 8위, 배진영은 10위로 올라서 워너원 멤버로 합류했다. 두번째 중간 발표에서 11위였던 황민현은 9위로 안착, 워너원으로 데뷔하게 됐다.

중간 순위 발표가 순위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시즌1에서도 여실히 드러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중간 순위 발표에서 무려 4명의 탈락 위기 연습생을 공개하고 이들 중 3명의 투표수를 급격하게 늘린 것은 제작진이 서바이벌에 과하게 개입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특히 이날 문자투표는 사전 온라인 투표와 달리 1표당 7표로 개산돼 영향력이 엄청 났던 상황. 중간 발표가 시즌1처럼 11등 1인만 공개된 것도 아니고, 문자 투표가 사전 온라인 투표와 같은 가치를 가진 것도 아닌 상황에서 제작진이 준 베네핏이라는 비판을 피할 수 없게 됐다.

결과적으로는 안정권이라 생각했던, 또 중간 순위 발표 전까지 분명 데뷔조에 이름을 올리고 있었던 연습생들이 탈락하게 됐다. 그리고 이에 대한 원망은 워너원으로 데뷔하는 일부 연습생을 향하는 모양새다.

'프로듀스101'은 시즌1 출범 때부터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땀흘리는 연습생들의 꿈을 서바이벌의 소재로 자인하게 사용한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다만 방송과 상관없이 연습생들이 데뷔하는 과정 자체가 서바이벌이기에 화제성과 시청률 면에서 대성공을 거뒀다. 그러나 제작진의 과한 서바이벌 개입은 죄 없는 연습생들에게 상처를 입히게 됐고 '국민 프로듀서'를 자처하며 이들의 꿈을 응원했던 시청자들의 공분을 사게 됐다. (사진=Mnet 캡처, Mnet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오리온, 귀순병사에 초코파이 100박스 선물 ‘가장 먹고 싶어’
“활짝 열린 강재형 국장실” MBC아나운서들 단체 짜장면파티 인증샷
YMC 측 “워너원 팬들에 도시락 요구? 오해다”
쿨한 공효진, 옛 연인 류승범 사진에 “우리 멋쟁이”
아이유, 지드래곤에 받은 선물 공개 ‘정성이 가득’
설리 근황 공개, 쿠바 어린이들 사이서 러블리 미소
녹화중 5분간 잠든 강다니엘, 졸음 아닌 진짜 수면 상태
고아라 어색한 할머니 분장 옥에티, 어이없어 빵터졌다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채림 결혼 3년만 엄마 됐다, 남편 가오쯔치 아이 사진 첫 공개

손정은 ‘PD수첩’으로 방송 복귀 “MBC 7년만 몰락, 반성의 시간”

오리온, 귀순병사에 초코파이 100박스 선물 ‘가장 먹고 싶어’

‘이판사판’ 이문식 열연, 과거 생니 뽑았던 연기투혼 재조명

“활짝 열린 강재형 국장실” MBC아나운서들 단체 짜장면파티 인증샷

‘강식당’ 백종원, 오므라이스 레시피 공개..안재현 “반하겠다” 감탄

[2017 가요결산②]누구보다 찬란했던 방탄소년단-워너원 강다니엘 신드롬

쿨한 공효진, 옛 연인 류승범 사진에 “우리 멋쟁이”

블랙핑크 ‘마지막처럼’ MV, 2017년 K팝 비디오 1위 ‘2억뷰 눈앞’

‘PD수첩’ 이어 ‘MBC스페셜’까지, MBC의 자기반성 퍼레이드

[스타와치]‘슬기로운 감빵생활’ 갈수록 드러나는 박해수의 진가

[TV와치]‘이판사판’ 재판 중 삼각관계 진술이라니요

[스타와치]위너, 이서진 뒤이을 2017 tvN 공무원

[스타와치]‘라스’ 김구라가 찍은 손동운, 규현의 향기가 난다

[무비와치]‘군함도’ CJ의 아픈 손가락

[TV와치]‘로봇’ 유승호 원맨쇼인줄 알았더니..채수빈 로봇연기 볼만했다

[무비와치]설현 설리 나나, 영화계 빅3 연기돌 성적표

시청률 25% 목표 ‘로봇이 아니야’ 위기의 MBC 살릴까[첫방기획②]

[TV와치]대박난 ‘강식당’ 나PD 시청률 고민까지 해결

‘썰전’ 유시민 “비트코인, 경제학 전공자로서 손 안대길 권해”[오늘TV]

‘강철비’ 정우성 “‘무도’..

정우성이 영화 홍보를 통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는 것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

장서희 “결혼 질문 늘 받지만 지금 삶..

‘부암동’ 이준영 “연기 호평에도 불..

‘이번생은’ 정소민 “원래 수비적 성..

‘고백부부’ 장나라 “장기용의 스타 ..

‘매드독’ 우도환 “지상파 첫 주연,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