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피현지 ‘남다른 섹시미 발산’

[포토엔HD]미스코리아 眞 서재원 비키니 ‘올해 최고의 몸매’

[포토엔화보]미스코리아 선 이한나-정다혜, 아찔한 래시가드 몸매

[포토엔HD]미스코리아 美 이수연, 래시가드 S라인 몸매 살린 복근

[뮤직와치]워너원 역대급 신고식, 암표-기자 사칭부터 눈물바다 고척돔까지
2017-08-08 06:17:01

 

[뉴스엔 황혜진 기자]

전례 없는 데뷔 신고식이었다.

꿈을 향해 달려온 11명의 연습생(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은 8월 7일 '워너원'이라는 이름으로 오랜 꿈을 이뤘다. 최근 종영한 Mnet 보이그룹 서바이벌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치열한 경쟁 끝에 비로소 하나가 된 워너원 멤버들은 화제성에 걸맞은 역대 최고의 신고식을 치렀다.

신고식은 이날 오후 내내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펼쳐졌다. 취재진을 대상으로 한 데뷔 기자간담회부터 취재진뿐 아니라 팬 '워너블'까지 함께한 '쇼콘(쇼케이스+콘서트)'까지 다사다난했던 초특급 신인 워너원의 하루가 무사히 마무리됐다.

국민 프로듀서의 선택을 받아 뜨거운 지원사격을 받은 덕에 역대 최고의 신고식을 치를 수 있게 된 워너원은 오는 2018년 12월까지 각종 음악 방송, 예능, 공연 등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데뷔 전부터, 또 데뷔와 동시에 무서울 정도의 성과를 낸 이들이 향후 음악 프로그램 1위, 가요 시상식 신인상 등 K팝 역사에 또 어떤 신기록을 써내려갈 수 있을 지 주목된다.

▲ 워너원에 눈멀었다, 암표상에 기자 사칭 팬까지 등장

여느 인기 아이돌들의 콘서트 현장과 마찬가지로 워너원의 콘서트장에도 암표상들이 득실거렸다. 미리 불법적인 경로로 티켓을 대량 구매한 이들은 공연장 부근에서 어린 팬들을 상대로 고가의 가격을 제시하며 암표를 팔기 위해 애썼다. 일부 팬들은 이들에게 티켓 가격을 물었다 비싼 가격에 발걸음을 돌리기도 했지만 울며 겨자먹기로 티켓을 구입해 공연장에 들어서기도 했다.

이날 기자간담회는 오후 4시부터 5시까지 약 1시간동안 진행됐다. 다수의 취재진이 한 데 모이는 자리이다보니 관계자들은 현장이 혼잡해질 것을 우려, 간담회 시작 약 3시간 전부터 프레스 비표를 배부하기 시작했다. 입장은 오후 3시부터 시작됐는데, 입장 전후로 사전에 취재 신청을 하지 않은 수상한 이들이 프레스 데스크를 찾았다. 이들은 사전에 제작해놓은 수상한 명함을 내밀며 프레스 비표를 요구했지만 관계자들의 철저한 확인 끝에 결국 입장에 실패했다.

▲ 하루에 2만2,000명? 전례없는 대규모 첫 단독 콘서트 성공

대다수 가수들은 소규모 공연장에서 적은 수의 취재진 혹은 팬들을 대상으로 한 쇼케이스, 콘서트를 개최하며 데뷔를 알려왔다. 이후 차근차근 팬덤과 공연장을 넓혀가며 성장하는 행보를 보인다. 그러나 '프로듀스 101' 시즌2라는 인기 프로그램을 통해 이미 탄탄한 팬덤을 구축해놓은 워너원은 달라도 너무 달랐다. 엑소와 방탄소년단, 빅뱅 등 최정상 K팝 아이돌만 가득 채울 수 있다는 고척스카이돔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독보적인 괴물 신인의 클래스를 입증한 것.

워너원은 이날 하루 한 회로 진행된 공연을 통해 무려 2만2,000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쾌거를 이뤘다. 무대 위에 오른 멤버들은 "꿈만 같다", "아직도 이곳에서 데뷔 공연을 하고 있다는 게 실감나지 않는다", "워너블이 즐길 수 있는 많은 무대를 준비했으니 공연을 즐기다 가셨으면 한다"고 벅찬 속내를 털어놨다.

▲ 이런 아이돌은 없었다, 데뷔곡으로 차트 '올킬'

워너원은 이날 오후 6시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들여 준비한 데뷔 앨범 '1X1=1(To BE ONE)' 음원을 발표했다. 이미 데뷔 음반으로 선주문량 50만장 돌파라는 어마어마한 기록을 세웠고, '프로듀스 101' 시즌2 방영 당시에도 각종 미션 음원으로 차트 정상과 상위권을 모조리 휩쓸었던 이들이었기에 데뷔곡으로 거둘 성과에 대한 기대도 상당했던 상황. 그리고 이 같은 기대는 또 하나의 호성적으로 이어졌다.

타이틀곡 '에너제틱(Energetic)'은 공개 1시간 만인 오후 7시 기준 멜론과 벅스, 지니, 소리바다 등 총 7개 음원 차트 실시간 차트에서 정상에 등극했다. 또 '활활' 등 수록곡들이 2위, 3위, 4위, 5위 등에 차례대로 오르며 일명 '차트 줄세우기' 현상을 보여 눈길을 모았다. 차트 진입과 동시에 1위에 올랐다 하위권으로 추락하는 굴욕도 없었다. '에너제틱'과 '활활'은 1, 2위로 진입한 데 이어 익일 오전 기준으로도 순위를 유지하며 워너원을 향한 식지 않는 관심을 실감케 했다. 이에 강다니엘은 '쇼콘' 중간 "차트에서 1위를 할 지 상상도 못 했다. 응원 너무 감사드리고 정말 좋은 노래니까 많이 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워너블 덕에 워너원이 있다" 고척돔서 흘린 감격의 눈물

오후 8시부터 10시께까지 약 2시간동안 진행된 '쇼콘'에서 멤버들은 '프로듀스 101' 시즌2에서 선보여 화제를 모은 'Never(네버)', '나야나', 'Hands on Me(핸즈 온 미)'뿐 아니라 데뷔 음반 수록곡 '활활(Burn It Up)', 타이틀곡 '에너제틱(Energetic)', 수록곡 '이 자리에' 등 다양한 장르와 퍼포먼스의 무대를 펼쳐내 환호를 자아냈다.

화려한 무대만큼 감동적이었던 대목은 역시 공연 말미 엿볼 수 있었던 멤버들의 진심이었다. 워너원은 '에너제틱' 무대를 최초 공개한 이후 에필로그 영상 공개에 이어 '이 자리에'를 열창했다. '이 자리에'는 '프로듀스 101' 시즌2 마지막 경연일 생방송에 진출한 연습생들이 함께 불렀던 노래라 의미가 있는 곡. 때문에 이 노래를 부르던 윤지성은 결국 눈물을 보였다. 윤지성은 "여러분 덕에 워너원이 이 자리에 있을 수 있다. 10명의 소중한 가족을 만나게 해줘 감사하다. 좋은 사람을 응원한다는 생각이 들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윤지성뿐 아니라 박우진, 하성운, 배진영, 김재환 등 다른 멤버들도 눈시울을 붉히며 공연을 마무리하는 소감을 밝혔고 이들의 모습을 지켜보던 곳곳의 팬들 또한 감동의 눈물을 쏟았다
.

(사진=YMC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뉴스엔미디어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공범자들’ 문지애 아나운서 “비정상적 MBC 견디지 못해 나왔지만..”
비호감→호감, 인생역전 스타들 공통점 뭘까?
바른정당 이기원 막말 논란, 위안부 소녀상이 강간 대자보?
‘최고의한방’ 이세영 “키스신 땀 냄새, 수치스러웠다”
김소영 아나운서 퇴사, 동기 이재은 아나 “마음 둘 곳 없는 이 곳”
이정재♥임세령 커플, 과거 데이트룩까지 화제 ‘서민 전셋값 수준’
사기결혼 전후 50㎏→105㎏, 폭식 아내에 남편 울상
‘미운우리새끼’ 김희선 “임신 당시 하루 여덟끼 먹어, 80kg”

      SNS 계정으로 로그인             

괴물대세 워너...

우아한 품위녀 ...

화려한 컴백 김...

미스코리아의 ...

순간의 선택이 인생을 좌우한 신의 한수, 타이틀곡 희비

‘공범자들’ 문지애 아나운서 “비정상적 MBC 견디지 못해 나왔지만..”

‘차달남’ 케이트 미들턴부터 중국 밀크티녀까지, 신분상승 현대판 신데렐라(종합)

[포토엔HD]‘임신’ 문지애 아나운서, 영화 ‘공범자들’ 시사회 참석

오미연 굴곡진 가족사, 父 여자문제부터 힘겹게 태어난 딸까지

‘이름없는여자’ 방은희, 손녀 김지안에 “가야 죽었다” 주책

H&M, 스타필드 고양점 그랜드 오픈

MBC 아나운서 26명, 18일부터 방송출연-업무지시 거부

‘소속사 저격 논란’ 이종석, 결국 팬미팅 연다 “9월10일 확정”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윤복인, 아들 도운 이창욱 선행 알았다 (종합)

[이슈와치]워너원 팬덤의 두 얼굴, 역대급 화력vs민폐

[스타와치]“‘택시운전사’ 목표도 상향조정” 이쯤되면 장르가 송강호

[뮤직와치]“먹힐까 안먹힐까 고민 이제 그만” 윤종신의 ‘듣는 음악’

“시상식 손깍지부터 뒤풀이까지” 류준열♥혜리, 열애의 증거들

[포토엔HD]한예슬 ‘단발병 유발자’

[스타와치]‘구세주’ 김성경은 왜 굳이 영화에 도전했나

‘택시운전사’ 개봉 2주만 900만 돌파, 올해 첫 천만영화 탄생하나

[스타와치]박서준, 드라마 영화 두마리 토끼 다 잡았다

[TV와치]포지션 임재욱 다이어트+인지도 집착하는 90년대 스타(불타는 청춘)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천의 얼굴이라고”(인터뷰)

‘청년경찰’ 김주환 감독, 박..

(인터뷰 ①에 이어) 8월 9일 개봉한 영화 '청년경찰'은 몇백억 원을 투..

제시카 “‘하백’ 속 동생 크리스탈 ..

‘7일의왕비’ 고보결 “연우진, 내게 ..

‘군함도’ 류승완 “친일영화? 오해의..

이희진 “간미연 ‘복면가왕’ 출연 대..

박민영 “10주년 ‘하이킥’, 내겐 잊..