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에비앙 정조준’ 박성현 “정확하고 공격적인 샷에 집중” 주미희 기자
2017-09-14 05:00:01

[뉴스엔 글 주미희 기자/에비앙레뱅(프랑스)=사진 이재환 기자]

'슈퍼 루키' 박성현이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을 정조준한다.

박성현(24 KEB하나은행)은 9월14일(이하 한국시간)부터 17일까지 나흘간 프랑스 에비앙 레뱅의 에비앙 리조트 골프클럽(파71/6,470야드)에서 열리는 2017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지막 5번째 메이저 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총상금 365만 달러, 한화 약 41억3,000만 원)에 출전한다.
박성현
▲ 박성현
올 시즌 LPGA 투어에 정식 데뷔한 박성현은 가장 권위있는 메이저 대회 'US 여자 오픈', '캐네디안 퍼시픽 여자 오픈'에서 우승하며 벌써 시즌 2승을 달성했다.

세계 랭킹 3위까지 훌쩍 뛴 박성현은 13일 LPG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작년과 마찬가지로 우승을 한 번 하면 다음 우승을 하는 것이 목표다. US 여자 오픈에서 우승한 뒤 2승이 시즌 목표가 됐고 캐나다 여자 오픈에서 우승했기 때문에 다음 목표는 시즌 3승이다"고 밝혔다.

박성현은 사실상 올해의 신인왕을 예약한 상태다. 또 상금 랭킹 1위, 올해의 선수상 3위, 평균 타수 2위를 기록 중인데, 모두 타이틀 획득 사정권에 있다. 4관왕을 휩쓴 선수는 1978년 낸시 로페즈 이후에 없었다. 또한 박성현은 롤렉스 애니카 메이저 어워드 2위, 레이스 투더 CME 글로브 포인트 3위를 기록 중이다.

박성현은 지난 2016년 비회원 신분으로 LPGA 대회에 출전해 눈에 띄는 성적을 거두면서 될성 싶은 떡잎의 자질을 이미 선보였다. 메이저 대회 'ANA 인스퍼레이션' 공동 6위, 'US 여자 오픈' 공동 3위, '에비앙 챔피언십' 공동 2위를 기록한 바 있다.

특히 박성현은 지난 2016년 US 여자 오픈에서 마지막 날 마지막 홀 샷을 워터 해저드에 빠뜨려 1타 차로 연장전에 나가지 못 하고 공동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박성현은 "끝으로 갈수록 더 긴장을 했고 타수를 계속 줄여야 한다고 생각했다. 나 스스로 압박감을 줘서 더 실수가 나온 것 같다. 하지만 올해는 작년의 훌륭한 경험 덕분에, 당시에 배운 것을 바탕으로 더 좋은 플레이를 할 수 있었다"면서 US 여자 오픈 우승에 대해 회상했다.

박성현은 에비앙 챔피언십 우승을 정조준한다. 박성현이 에비앙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면 1998년 박세리 이후 처음 루키 시즌에 두 차례 메이저 우승을 차지한 선수로 탄생한다.

박성현은 "작년 에비앙 챔피언십에서의 경험을 미뤄볼 때 에비앙 코스는 정확한 샷을 하면 보상이 따르는 것 같다. 올해는 캐디와 호흡을 잘 맞춰 정확하고 공격적인 샷에 집중하겠다"고 설명했다.

박성현은 캐나다 여자 오픈 우승 후 2주 휴식을 취하고 에비앙 챔피언십에 나선다. 에비앙에 미리 도착한 박성현은 "충분히 쉬었고 컨디션도 좋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세계 랭킹 3위 박성현은 세계 1,2위 유소연, 렉시 톰슨(미국)과 함께 14일 오후 3시18분 대망의 1라운드를 시작한다.(사진=박성현/뉴스엔DB)

뉴스엔 주미희 jmh0208@ / 이재환 sta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정재승, 유시민과 토론 후 소감 “생산적 토론 못해 반성”
“아빠보다 GD” 양현석 아들 최초 공개, 꼬마 패셔니스타
‘나혼자산다’ 기안84, 초고층 新싱글하우스 방송 최초 공개
‘마이웨이’ 이경애 “교통사고→혹→암 진단→갑상샘, 47kg까지”
걸스데이 민아, 인어공주 뺨치는 비키니 자태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강원래♥김송 부부, 붕어빵 아들 음악발표회 참석 “기특해”

‘사람이좋다’ 허영란♥김기환, 무명 남편? 재벌보다 행복한 부부(종합)

UFC 220 중계, 미오치치 vs 은가누 메인 이벤트 보려면?

거룩한 무리 교주 임씨, 끔찍한 사이비의 실체 ‘충격’(그것이 알고싶다)

이동국 오남매, 보기만 해도 든든한 단체사진 ‘센터는 시안’

20살 된 진지희, 단발머리로 뽐낸 새내기 분위기 ‘폭풍성장’

샘 해밍턴 아들 윌리엄, 동생 벤틀리에 귀여운 장난

현송월, 모피 목도리 두르고 방남..北 점검단 강릉행

‘동물농장’ 양이야 강아지야? 독특한 페키니즈 알고보면 중국 황실견

조권X우영X선미, 소속사 달라도 여전한 JYP 우정

[TV와치]안판석사단·비숲작가, JTBC 드라마 기대될 수밖에

[이슈와치]“주연배우들까지” 출연료 미지급 사태 도마위

[TV와치]‘황금빛 내인생’ 임성한의 귀환? 작가의 무리수

‘리턴’ 돌아온 시청률 여왕, 고현정 이름 석자가 주는 믿음[첫방기획①]

‘싱글와이프2’ 결혼 6년차 김정화 그토록 원했던 일탈[첫방기획]

[TV와치]잘 나가던 ‘자기야’, ‘무도-불후’ 사이서 괜찮을까

[TV와치]‘어서와’ 65세와 20대의 여행이라니, 조합부터가 힐링

[단독]‘손녀딸 지키려다’ 박지성 모친상, 더 안타깝네요

[무비와치]“우현, 故이한열 잃어버린 운동화 한짝 생생히 기억해”

[TV와치]‘효리네민박2’ 알바생이 윤아-박보검이라니

‘신과함께’ 예수정 “어머니..

김해숙의 '국민엄마' 타이틀을 위협할 배우가 나타났다. 바로 영화 '..

정민성 “‘감빵생활’은 터닝포인트, ..

장재인 “늘 사랑하고 있어, 전략적 이..

박호산 “‘혀짧체’ 유행 신기, 하차 ..

‘1987’ 김태리 “강동원, 배우로서 ..

‘황금빛’ 이다인 “신현수♥조우리,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