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22회 BIFF]문근영 열고 서신애가 불붙였다 ‘여동생들의 반란’
2017-10-13 10:35:49

문근영이 활짝 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연일 화제다.

분위기 쇄신을 선언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가 10월12일 화려한 포문을 열었다. 국내외 유명 스타들도 총출동했다. 그 가운데 국민 여동생 탈피를 선언한 배우 문근영, 서신애에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먼저 문근영은 자신이 주연을 맡은 영화 '유리정원'(감독 신수원)이 개막작으로 선정되면서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았다. 레드카펫에 선 여배우 문근영이 더욱 반가운 이유는 급성구획증후군으로 투병하다 7개월 만에 선 공식석상이었기 때문. 건강한 모습으로 레드카펫에 서는 것은 물론, 기자회견에도 참석한 문근영은 파격 의상과 변한없는 동안 미모로 집중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또한 문근영 스스로에게도 부산국제영화제는 특별한 의미를 갖게 됐다. 문근영은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적은 있지만 한 번도 내 영화 갖고 참석했던 적은 없었다. 내가 찍은 영화가 개막작이 되고 그 영화로 참석할 수 있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고 참석 소감을 밝혔다.

문근영은 연기와 작품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베스트셀러 소설에 얽힌 미스터리한 사건, 그리고 슬픈 비밀을 그린 '유리정원'이 기자시사회를 통해 베일을 벗은 가운데 문근영이 신비하고 미스터리한 과학도로 분해 역대급 파격 연기 변신을 선보여 호평받고 있다. 2년만의 스크린 복귀가 성공적이라는 평이다.

생애 첫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은 또다른 아역배우 출신 서신애도 이틀 연속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착시효과를 불러 일으키는 파격 노출 드레스 때문. '하이킥' 속 사랑스러운 소녀는 온데간데 없었다. 이를 두고 '때이른 무리수 패션'이라는 지적도 많지만, 20대가 되어 성인 연기자로 발돋움하고자 하는 서신애의 의지가 엿보였다. 이는 자연스레 부산국제영화제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지면서 서신애는 부산국제영화제 홍보대사(?)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이같이 한 때 '국민 여동생'이라 불리던 소녀들은 어느덧 세월이 흘러 30대가 되고 20대가 되어 파격적인 모습으로 아시아 최고 영화제를 화려하게 수놓았다. 이에 대한 반응은 엇갈리고 있지만 대중들에 색다른 매력을 선보이며 변화를 선언한 이들에게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또 이들이 활짝 연 부산국제영화제에도 뜨거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0월21일 폐막한다. 영화의전당,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CGV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장산), 동서대학교 소향씨어터 등에서 영화가 상영된다.

[우동(부산)=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 / 사진 정유진 기자]


뉴스엔 박아름 jamie@ / 정유진 noir197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서민정 “영국서 인종차별, 입 강제로 벌리고 콜라 부어”
워너원 강다니엘, 놀라운 주량 공개 “소주 5~6병”
이휘재♥문정원, 훌쩍 큰 서언X서준 학예회 참석 “참 잘했어요”
인교진♥소이현, 딸 하은과 미리 크리스마스 ‘워너비 가족’
일본 언론 “63년만 안방서 한국에 참패 굴욕”..감독 “교훈 삼겠다”
송혜교의 젓가락 각선미 ‘결혼 후 깊어진 우아함’
‘같이삽시다’ 그리운 故김자옥 추억 “웃음 많고 당찼던 언니”
‘그것이 알고 싶다’ 사토시 나카모토 제보 받는다 “비트코인 창시자”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셋째 득남’ 최귀화 “정부, 다둥이 가족 강력 지원해줬으면”

[결정적장면]서민정 “영국서 인종차별, 입 강제로 벌리고 콜라 부어”(이방인)

김태원 딸, 유학생활 중 감동 편지에 눈물펑펑

신승훈 “아침에 아내의 도마 소리로 일어나고파” 결혼 욕심

이휘재♥문정원, 훌쩍 큰 서언X서준 학예회 참석 “참 잘했어요”

피겨선수 김진서, 절친 워너원 김재환과 다정샷 “제일 멋있어”

워너원 박지훈, 콘서트중 母 언급 눈물펑펑 “멋진 아들 되겠다”

‘그것이 알고 싶다’ 사토시 나카모토 제보 받는다 “비트코인 창시자”

[결정적장면]‘황금빛내인생’ 최귀화 위궤양, 첫사랑 정소영 붙잡나

‘파업 불참’ 배현진 이어 양승은도 MBC방송 하차

[무비와치]강동원 vs 김동욱 vs 조우진, BIG3 비밀병기였다

[뮤직와치]너무 앞서가는 엄정화, 그래서 좋지 아니한가

[포토엔화보]아이린 ‘골든글러브 시상식 빛낸 미모’

[포토엔HD화보] 배정남 ‘이 패션 실화야?, 시선 올킬’

[무비와치]‘1987’ 故박종철 후배 김윤석, 그래서 더 아픈 이 대사

[뮤직와치]씨스타 떠난 소유, 섹시함도 썸머퀸도 내려놓으니

[뮤직와치]자아 찾은 B.A.P, 전무후무 ‘센 캐릭터’ 역대급 귀환

[무비와치]‘신과함께’ 차태현, 만장일치 캐스팅엔 이유가 있다

[무비보고서]‘1987’ 김윤석 하정우, 반토막 분량에도 또 옳았다

여배우 A “김기덕 감독, 첫 날부터 내게 감정 안 좋았다”

‘고백부부’ 감독X작가 “인..

'고백부부' 감독과 작가가 손호준을 신의 한 수라고 극찬했다. KBS 2TV ..

‘이번생’ 김가은 “김민석과 커플 연..

‘신과함께’ 차태현 “원작 팬들에 미..

‘고백부부’ 감독 “드라마 망해도 배..

우도환 “연극배우 출신 父, 부담 안 ..

정우성이 ‘빅3’ 영화 빅매치를 대하..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