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세계랭킹 1위-개인 타이틀, 최종전에 달린 모든 것(LPGA 최종전①) 주미희 기자
주미희 기자 2017-11-14 06:37:42


[뉴스엔 주미희 기자]

세계 랭킹 1위, 개인 타이틀 쟁탈전 등 LPGA 최종전에서 모든 것이 판가름 난다.

2017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지막 33번째 대회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파72/6,556야드)이 11월17일(이하 한국시간)부터 20일까지 나흘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6,556야드)에서 열린다.
박성현
▲ 박성현
유소연
▲ 유소연
지난 1월 개막전 '퓨어 실크 바하마 LPGA 클래식'을 시작으로 약 11개월 동안의 대장정이 이 대회를 끝으로 막을 내린다.

매 시즌 그랬지만 올 시즌은 특히 올해의 선수, 상금왕, 베어 트로피(최저 타수상)의 주인공이 가려지지 않아 최종전까지 치열한 개인 타이틀 경쟁이 이어질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절대 강자가 없는 시즌이다 보니 세계 랭킹 1위를 향한 경쟁도 점차 뜨거워지고 있다.

먼저 19주 연속 세계 랭킹 1위를 지키던 유소연은 지난 7일 박성현에게 1위 자리를 내줬다. 박성현은 2006년 세계 랭킹이 도입된 이래 LPGA 신인으로는 처음으로 세계 랭킹 1위에 오르는 역사를 썼다.

세계 랭킹 1위의 기쁨은 오래 가지 않았다. '토토 재팬 클래식', '블루 베이 LPGA'에서 2주 연속 우승을 차지한 펑샨샨(중국)이 박성현을 제치고 중국 선수 최초로 세계 1위에 올랐다.

하지만 펑샨샨이 세계 랭킹 1위를 계속 지킬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13일 발표된 롤렉스 세계 여자 골프 순위 결과 1위 펑샨샨은 평균 8.46점, 2위 박성현은 8.44점, 유소연은 8.43점으로 펑샨샨과 유소연의 점수 차이가 0.03점 차밖에 되지 않는다. CME 챔피언십 결과에 따라 세계 랭킹 1위가 다시 바뀔 가능성이 있다.

개인 타이틀 경쟁 역시 점입가경이다. 10월까지만 해도 박성현, 유소연, 렉시 톰슨의 삼파전이었는데, 아시안스윙의 강자 펑샨샨이 2승을 거두면서 타이틀 경쟁에 뛰어 들었다.

먼저 올해의 선수상 부문에서 유소연이 162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는데, 2위 펑샨샨과 3점 차, 3위 박성현과 5점 차 밖에 나지 않는다. 4위 렉시 톰슨(미국)이 147점으로 15점 차. 올해의 선수는 우승자에게 30점을, 톱 10 밖으로 밀려나면 아예 점수를 주지 않기 때문에, 만약 유소연이 CME 챔피언십에서 10위 안에 들지 못 하고, 톰슨이 우승하면 올해의 선수 주인공이 바뀔 수 있다.

상금왕도 마찬가지다. 현재 상금 랭킹 1위를 달리고 있는 박성현의 상금액은 226만2,472 달러(한화 약 25억3,000만 원). 2위 유소연(196만4,425 달러, 한화 약 22억 원)과 29만8,317 달러(한화 약 3억3,000만 원) 차이다. CME 챔피언십 우승 상금이 62만5,000 달러(한화 약 7억 원)로 많은 편이기 때문에, 3위 펑샨샨, 4위 렉시 톰슨에게까지 기회가 간다.

최저 타수상은 1위인 렉시 톰슨(69.147타)에 조금 더 유리해 보이지만, 박성현(69.259타)의 추격도 만만치 않을 전망이다.

한국 선수들 김인경, 박성현, 유소연, 양희영, 김세영, 고진영, 이미림, 장하나, 지은희 등 올 시즌 챔피언들이 총출동한다.(사진=위부터 박성현,



유소연)


뉴스엔 주미희 jmh0208@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
‘사람이 좋다’ 전진주 “배동성 딸 수진 결혼, 당연히 母에게 양보해야”
이장희 “수학 0점 맞고 연세대 입학, 나머지 거의 만점”
박기량 부산 집 공개, 톱 치어리더의 친근한 침실
엄태웅 딸 엄지온, 과체중 경고 후 식단관리 “밥 대신 뻥튀기”
“수영복 모델 아무나 하나?” 고준희, 따라할 수 없는 명품복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어제TV]‘나의 아저씨’ 이선균 “좋아서” 아이유 오열, 시청자 울렸다

[결정적장면]‘나의 아저씨’ 이지아, 이선균에 무릎꿇고 오열 “불륜 미안해”

‘PD수첩’ 설정스님 3대 의혹 제기 예고 “폭력-여자-돈”

매년 성장한 손흥민도, 강팀 못 잡으면 월드클래스는 멀다

김사랑 복근 드러낸 청바지 화보, 뒤태까지 완벽

‘아빠본색’ 주영훈, 다이어트 성공한 홍지민에 “30대 같다”

‘PD수첩’ BBK부터 박봄 마약까지, 정권에 협조한 꽃길 검사들(종합)

[결정적장면]첫방 ‘슈츠’ 박형식-고성희 첫만남부터 악연

‘서민갑부’ 연매출 6억의 특수 세탁소, 대체 무슨 일을 하길래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 개봉일부터 오역논란..관객 원성

[뮤직와치]‘亞가수 최초’ 방탄, 장벽깨고 美빌보드서 컴백하는 ‘슈스’ 클래스

[스타와치]“왜 이제 나타났나” 이창동도 확신케 한 ‘버닝’ 전종서

[무비와치]‘어벤져스3’ 공개, 기승전결 파괴했다..모두가 클라이맥스

[뮤직와치]처절함 버린 황치열, 생애 가장 밝은 곡으로

[이슈와치]‘7개월만에..’ 신수지 장현승, 열애도 결별도 초고속 인정

[이슈와치]김경란 김상민, 결혼부터 파경까지 파란만장 3년史

[이슈와치]“靑청원까지” 한예슬 의료사고, 대중들이 분노하는 건

‘슈츠’ 장동건 6년만 복귀, ‘신사의 품격’을 넘어라[첫방기획]

‘키스 먼저’ 40대 끝자락, 감우성은 여전히 멜로를 한다[종영기획②]

‘PD수첩’ 변호사 “투애니원 박봄 마약사건, 입건유예 정말 이례적인 일”

이엘 “정우성, 편하게 말 먼..

이엘이 사람 냄새 나는 캐릭터에 욕심이 생긴다고 고백했다. 영화 ‘바람 바람 바..

이유영 “평생 배우할 것, 조급함 내려..

‘컴백’ 이기찬 “조급하고 불안했던 ..

한선화 “배우 활동으로 예능 쉬어, 이..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아니었지..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