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박성현-유소연, 100만달러 보너스 받고 해피엔딩 만들까(LPGA 최종전②)
2017-11-14 07:05:43


[뉴스엔 주미희 기자]

LPGA 투어 최종전이 끝나면 100만 달러 보너스의 주인공도 가려진다.

2017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지막 33번째 대회 'CME 그룹 투어 챔피언십'(파72/6,556야드)이 11월17일(이하 한국시간)부터 20일까지 나흘간 미국 플로리다주 네이플스의 티뷰론 골프클럽(파72/6,556야드)에서 열린다.

박성현
▲ 박성현
유소연
▲ 유소연
최종전의 묘미 중 하나는 100만 달러(한화 약 11억2,000만 원)의 주인공이 누가 될지를 지켜보는 것이라고도 할 수 있다. 2014년 신설된 레이스 투더 CME 글로브는 한 시즌 동안 대회 성적으로 받은 포인트로 100만 달러 보너스의 주인공을 결정하는 시스템이다. 2014년,2015년 리디아 고(뉴질랜드), 2016년엔 아리아 주타누간(태국)이 100만 달러가 든 현금 박스를 품에 안은 바 있다.

최종전 CME 챔피언십 바로 전 대회인 '블루 베이 LPGA'까지 모은 포인트로 CME 글로브 순위가 결정되고, 이 순위를 바탕으로 포인트가 새롭게 짜인다. 올 시즌부터는 CME 포인트 제도가 약간 수정됐다.

리셋 포인트에 다소 변화가 있는데, 1위 렉시 톰슨(미국)에 5,000점이 주어지고, 2위 박성현에 4,750점, 3위 펑샨샨(중국)에 4,500점, 4위 유소연에 4,250점, 5위 브룩 헨더슨(캐나다)에 4,000점이 부여된다. 이 점수를 안고 선수들이 CME 챔피언십을 시작하는 것이다.

지난 2016년까지 1위(5,000점)와 2위(4,500점)의 포인트 차가 500점, 1위와 5위(3,200점)의 점수 차가 1,800점이나 났던 것에 비해, 올해부터 1위와 2위의 차이가 250점, 1위와 5위의 차이가 1,000점에 불과해 CME 포인트 상위 5명은 CME 챔피언십에서 우승하면 100만 달러를 획득할 가능성이 커진다. 따라서 한국의 박성현, 유소연이 자력으로 100만 달러를 가져갈 수 있는 가능성이 크다. CME 챔피언십 우승자는 3,500점을, 2위는 2,450점을, 3위는 2,250점을 받는다. 지난해까진 CME 포인트 상위 3명에게 가장 큰 기회가 돌아갔는데, 올해 5명으로 범위가 늘어났다.

6위 전인지, 7위 크리스티 커(미국), 8위 모리아 주타누간(태국), 9위 아리아 주타누간(태국), 10위 안나 노르드크비스트(스웨덴), 11위 스테이시 루이스(미국), 12위 리디아 고도 여러 산술적인 방면으로 따졌을 때 희박하지만 100만 달러를 받을 가능성은 있다. 이 역시 지난해 9위까지 가능했는데 올해 12위까지 넓혀졌다.

2014년부터 2016년까지 CME 챔피언십 전까지 CME 레이스 1위였던 선수가 예외 없이 100만 달러를 차지했다. 과연 올해도 1위 렉시 톰슨에게 100만 달러가 돌아갈지, 2위 박성현, 4위 유소연이 100만 달러를 받고 즐겁게 시즌을 마무리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자료사진=위부터 박성현
, 유소연)

뉴스엔 주미희 jmh0208@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김민우 “아내, 최근 희귀병으로 7일만에 세상 떠나”
‘그것이 알고 싶다’ 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부작용 논란에 “내 책임 아...
‘미우새’ 이상민, 궁상 벗고 호화 호텔 생활..母 깜짝
오승근, 故 김자옥 루머 해명 “70억 빚 맞지만 사업 개입 NO”
주원X보아→이민호X수지, 3일만 두 커플 공개연애 마침표
‘개냥’ 윤은혜 럭셔리 하우스 최초 공개 “처음 생긴 내 집”
‘집밥3’ 남상미, 남한강 한눈에 들어오는 집 공개 “2년간 직접 지어”
기성용 1등석서 셀카, ‘빼꼼’ 귀여운 손흥민도 있네

      SNS 계정으로 로그인             

탄탄대로 세븐...

김주혁 눈물속 ...

송송 웨딩 하객...

패션보다 스타...

KIA 나지완, 기상캐스터 양미희 씨와 12월2일 결혼

‘미우새’ 이상민, 궁상 벗고 호화 호텔 생활..母 깜짝

김민우 “아내, 최근 희귀병으로 7일만에 세상 떠나”(사람이좋다)

‘그것이 알고 싶다’ 안아키 김효진 한의사, 부작용 논란에 “내 책임 아냐”(종합)

‘사람이좋다’ 김민우 안타까운 부인상, 딸과 버티는 이별 후 100일(종합)

[어제TV]‘마스터키’ 이수근 빈자리 채운 ‘아형’ 3인방

‘아는형님’ 구하라, 김희철과 꽤 어울리는 투샷..꽃밭 따로없네

중국 미녀 골퍼 쑤이샹 ‘청순 그 자체’[포토엔]

넬리 코르다 ‘LPGA 신예 미녀 골퍼’[포토엔]

골퍼 다니엘 강 ‘여배우같은 자태’[포토엔]

[이슈와치]‘배신남매’ 소리 들은 배현진 신동호, 거취에 시선집중

[무비와치]‘신과함께’ 진기한 없다고 실망한 원작 팬들에게

[TV와치]독종마녀 정려원vs티똘이 남궁민, 만나면 누가 이길까

[무비와치]블록버스터 외면하는 관객, 반전 흥행이 먹힌다

[TV와치]‘윤식당2’ 알바생 박서준, 나영석의 새 남자 될까

‘역모’ 정해인, 정약용 후손이 역사물을 대하는 방법(종합)

[뮤직와치]워너원 ‘뷰티풀’ 뮤비, 팬들이라고 뭐든 좋아할까

[포토엔HD] 김나영 ‘너무 과감한 시스루에 시선 싹쓸이’

[포토엔HD] 주지훈 ‘가인과 결별 후 첫 공식석상’

[뮤직와치]‘괴물신인’ 워너원은 왜 굳이 불완전한 과거를 노래할까

‘당잠사’ 신재하 “이종석, ..

같은 드라마에 출연한 배우들은 몇달간 호흡을 맞춰야 한다. 이 과정에서 모두가 친..

‘침묵’ 이수경 “박신혜, 사람을 안..

서른살 알찬신인 정해인 “군필자, 소..

‘실종2’ 함은정 “취준생 고통 10분..

‘꾼’ 감독 “재능있는 나나, 앞으로..

‘당잠사’ 신재하 “배우들 모두 카톡..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