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결정적장면]돈스파이크, 모두가 놀란 남양주 복층집+누나같은 母

[결정적장면]안현수, 입이 떡 벌어지는 모스크바 2층 대저택 클래스

‘미우새’ 자쿠지에 자동문까지, 도끼 120평 초호화 2층집 공개

[결정적장면]‘슈돌’ 이동국 가족 이사 새집 공개, 들여다봤더니

[이슈와치]“JYP 이사되자마자” 음주운전 준케이, 더 실망스런 이유 박아름 기자
박아름 기자 2018-02-13 20:20:41


[뉴스엔 박아름 기자]

준케이가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빚고 있다.

2PM 준케이는 2월10일 오전 7시께 서울 강남구 신사역 사거리에서 홀로 외제차를 몰다 음주단속 중이던 경찰에 적발됐다. 당시 준케이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74%로 면허 정지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준케이를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이같은 소식이 알려진 뒤 재빨리 공식입장을 내고 사과했다. 준케이 본인도 잘못을 깊게 뉘우치고 있으며, 향후 모든 활동을 중지하고 해외의 파트너사들과 이미 계약이 체결되어있는 일정에 대해서만 상대 회사들의 의사를 존중해 그 진행여부를 결정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음주운전은 결코 해선 안될 일이다. 어느 누가 음주운전을 해도 지탄받을 일이지만 유독 준케이 음주운전이 더 실망스러운 이유는 자신의 책무를 망각했기 때문이다. 준케이는 오랫동안 몸담았던 JYP엔터테인먼트와 두 번째 재계약을 체결했을 정도로 소속사 내 최고참이다. 이에 2월1일부로 'JYP 대외협력 이사' 임무를 맡아 JYP를 외부에 적극 알리는 데 앞장서기로 했다. 그런데 이사가 된지 한 달도 채 되지 않아 준케이는 음주운전 적발 소식을 전했다. JYP의 얼굴이 스스로 회사의 얼굴에 먹칠을 한 셈이다.

무엇보다 JYP는 연예인들의 음주운전을 예방하기 위한 대책으로 정기교육과 함께 지난 2014년부터 5년째 소속 모든 아티스트들을 위한 전속대리운전 업체를 지정하고, 또 대리운전 비용을 회사가 전액 지불하는 제도를 시행해왔다. 아티스트 관리에 특히 심혈을 기울이며 다른 기획사들에 모범을 보여왔다. 그럼에도 불구, 이를 무용지물로 만든 건 JYP 이사직을 맡은 준케이였다. 이에 JYP 측은 "이런 일이 발생한 것에 대해 책임을 통감하고 더 효율적인 예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해 보완하도록 하겠다"며 고개를 숙였다.

또한 준케이가 속한 그룹 2PM 멤버 중 한 명인 닉쿤도 지난 2012년 7월 술을 마신 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로 경찰에 적발, 벌금 400만원에 약식기소된 경험이 있다. 이로 인해 꽤 오랫동안 자숙의 시간을 가졌던 닉쿤을 옆에서 지켜봤던 이가 바로 준케이였다. 그런데 6년만에 준케이가 닉쿤에 이어 술을 마시고 운전대를 잡아 2PM의 이미지에도 큰 타격을 입혔다.

게다가 준케이는 오는 3월 일본에서 새 앨범 발매와 전국투어를 계획하고 있었기에 더욱 충격을 안긴다. 준케이는 오는 3월 21일 일본에서 미니 4집 앨범 'NO TIME'을 발매하며, 이를 기념해 당장 오는 3월 6~7일 도쿄를 시작으로 13~14일 나고야, 19~20일 오사카, 22일 후쿠오카 등 4개 도시 7회 투어에 돌입할 예정이었다. 그런데 대형사고로 인해 일본 활동에도 빨간불이 켜졌다.

한편 준케이는 지난해 12월 개최한 팬 이벤트에서 "내년 초나 중순쯤 입대할 것 같다"고 입대 계획을 밝힌 뒤 "그 때까지 여러 모습 보여드릴 것"이라며 팬들과 굳게 약속했다. 그러나 군 입대 전 그가 팬들에게



보여준 모습은 실망스럽기 그지 없다.

뉴스엔 박아름 jami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최율, 조재현 성추행 의혹 제기? “더 많은 쓰레기들 남았다”
‘슈가맨2’ 헨리, 이수만 조카 써니에 “너랑 결혼하면 SM 주식 받을수있...
‘미우새’ 김종국, 43년만 첫 공개한 방 ‘골동품 박물관급’
에이핑크 정은지, 유쾌한 女컬링 패러디 “영미 기다려!”
후지사와 사츠키, 원통한 눈물 흘리며 “김은정에게 박수”
김연아, 후배 최다빈 개인 최고점에 깜짝+울컥 표정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구하라, 보고도 믿기지 않는 눈 크기 ‘러블리 미소’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H.O.T. vs 무한도전, 토토가3 맹연습 현장 공개

‘음중’ 옹성우 “보아 대표님 소개하는 날 오다니”

“이게 스포츠냐” 줄리엔강 컬링 비하 논란에 뒷수습

‘키스먼저할까요’ 김선아, 얼굴 소멸 직전 완벽 비율

‘미우새’ 김종국, 43년만 첫 공개한 방 ‘골동품 박물관급’

‘슈가맨2’ 헨리, 이수만 조카 써니에 “너랑 결혼하면 SM 주식 받을수있어?”

최율, 조재현 성추행 의혹 제기? “더 많은 쓰레기들 남았다”

‘고등래퍼2’ 이지은 시즌2도 출연, 조은산 “연예인 보는 느낌”

김연아, 후배 최다빈 개인 최고점에 깜짝+울컥 표정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이슈와치]“탁치니 억하고” ‘도시어부’ 자막 故박종철 희화화 논란

‘뉴스룸’ 조재현 성추행 피해자 “뒤에서 손 넣고…봉투로 입막음”

[이슈와치]조민기·오달수에 조재현까지, CJ 드라마 줄줄이 비상

[무비보고서]‘궁합’ 심은경 남편찾기, 이렇게 앙큼한 사극을 봤나

[TV와치]‘마더’ 리메이크도 정서경이 하면 다르다

[TV와치]‘블랙하우스’ 강유미, 용기로 건넨 질문의 힘

[TV와치]‘무한도전’ 무려 3년, H.O.T. 토토가3에 공들인 시간

돌아온 ‘고등래퍼2’ 제2의 양홍원·최하민 나올까[첫방기획]

[이슈와치]연예계 성추문, 미투 운동으로 베일 벗길까

[포토엔화보] 김성령 ‘나이를 숫자에 불과하게 만드는 미모’

김태리 “스스로 칭찬 안 해, ..

(인터뷰①에 이어) '아가씨'부터 '1987' '리틀 포레스트..

‘언터처블’ 박지환 “정은지, 진경이..

산이 “서바이벌 장인? ‘더유닛’ 가..

류승룡 ‘7년의 밤’ 기다린 세월 “아..

‘흥부’ 정진영 “故 김주혁, 영화로..

한현민 “다문화재단 설립 꿈, 모두가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