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팝핀현준, 외제차 가득한 차고 공개 ‘모터쇼 방불’

성형설 김남주, 8년간 외모 변천사 ‘어디가 변했나?’

씨엘, 비키니로 뽐낸 육감적 몸매 ‘섹시 폭발’

샤를리즈 테론 근황, 22kg 모두 감량하고 시사회 등장[포토엔]

“한번만 다시갈게요” 부르짖던 지현우도 행복하게 한 ‘살인소설’(인터뷰) 박아름 기자
박아름 기자 2018-04-17 15:26:01


[뉴스엔 글 박아름 기자/사진 이재하 기자]

지현우가 '살인소설'에 참여해 행복했다고 말했다.

영화 ‘살인소설’에 출연한 배우 지현우는 4월17일 오전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의 인터뷰에서 영화에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

이날 "'살인소설'을 하고 싶었다"고 말문을 연 지현우는 "크게 내가 '이런 이미지를 보여줘서 이런 배우가 되어야지' 이런 생각을 갖는 스타일이 아니다. 대본을 보고 내가 도전해보고 싶고 기존에 해보지 않았던 연기도 할 수 있고, 연극적이고 그런게 좋았다. 제일 컸던 건 기존에 해보지 않았던 연기, 캐릭터가 끌려서 했던 것 같다"고 '살인소설'을 선택한 이유를 공개했다.
이어 "촬영 기간이 그렇게 급하게 들어간 건 아니다. 난 워낙 드라마를 많이 했기 때문에 드라마에 비하면 꿈 같은 현장이었다. 일주일에 내가 촬영하는 건 4일에서 5일 정도, 하루에 3신 내지는 4신이었다. 밤에 거의 촬영하거나 낮엔 비어있고 그랬다. 그런 것들을 충족시키고 싶었던 것도 있다. 영화도 오랜만에 했고, 드라마 현장에서 받았던 스트레스, 시간적 압박, 회의를 하지 못했던 부분에 있어 아쉬움을 보완하고 싶었다"며 영화 작업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지현우는 7년만에 출연한 영화를 통해 그간의 갈증을 해소했다고 털어놨다. 지현우는 "난 '살인소설'을 찍을 때 정말 좋았다. 행복했다. 원래 현장에서 제일 많이 하는 말이 '죄송합니다. 한번만 다시 갈게요'다. 드라마 현장에서는 매주 두 시간 방송이 나가야 하기 때문에 그런 부분들에 있어 말을 하면서도 미안한 느낌이 싫었다. 시청자들에게 보여드려야 되는 부분이고 좀 더 퀄리티 있는 연기가 나와야 되는데 그런 부분에 있어 부족함을 느꼈을 때 다시 가자고 하면서 죄송하다고 말씀드리는 것들이 좀 그랬다. 간혹 그런 생각은 했다. '살인소설'은 그런 것들에 대한 압박감에서 벗어나게 해줬던 작품이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지현우는 자신의 연기에 있어서만큼은 만족스럽지 못하다고 전했다. 지현우는 "연기에 대한 만족도는 항상 부족하다. 사실상 이번 영화 후시 녹음 하면서도 19세에서 15세로 넘어가면서 편집된 부분들도 있고 관객들은 잘 모르시겠지만 호흡이 이상할 때가 있는데 센 대사들은 건너뛰고 편집한 부분들도 있다. 그리고 후시 녹음하면서도 순태의 감정은 이럴 것 같다 그러면서 대사가 추가된 부분들도 있다. 개인적으로는 현장에서 연기했으면 더 좋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고 아쉬움을 토로했다.

한편 지현우 오만석 주연의 영화 '살인소설'은 지방선거 시장 후보로 지명되며 인생 최고의 순간을 맞은 ‘경석(오만석)’이 유력 정치인인 장인의 비자금을 숨기러 들른 별장에서 수상한 청년 ‘순태(지현우)’를 만나면서 충격적인 사건에 휘말리는 24시간을 그려낸 영화다. 4월25일 개봉. (사진=(사진=스톰픽쳐스 코리아, 페퍼민트앤컴퍼니



제공)


뉴스엔 박아름 jamie@ / 이재하 juda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정정아, 아나콘다 사건→데이트폭력→교통사고 “죽을 결심”
‘의료사고’ 한예슬 “오늘 찍은 사진, 너무 마음 무너지네요”
‘슈가맨2’ 얼굴없는 가수 란 ‘어쩌다가’ 열창..싸이월드 휩쓸었던 명곡
‘그것이 알고싶다’ 세 여자의 죽음, 최씨 연쇄살인 의심 이유
‘지방종 의료사고’ 한예슬, 흉터보다 더 크게 남을 마음의 상처
신동욱 ‘썰전’ 시청평 “나경원, 유시민에 놀아난 꼴”
‘썰전’ 나경원 드루킹 언급에 유시민 빵터진 이유
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아버지 자연분만 요구에 눈물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정정아, 아나콘다 사건→데이트폭력→교통사고 “죽을 결심”

‘의료사고’ 한예슬 “오늘 찍은 사진, 너무 마음 무너지네요”

오승현 측 “결혼 2년만 임신, 태교에 힘쓸 것”(공식)

태백쫄면 달인 박고지김밥 달인 물회의 달인까지 총출동(생활의 달인)

‘인형의 집’ 왕빛나, 박하나♥이은형 키스 목격 배신감

[결정적장면]대륙여신 홍수아, 15년전 풋풋했던 모델시절(살미도)

라희X라율, 슈 닮은꼴 깜찍외모 공개 ‘요정돌 딸 입증’

KBS 김지원 아나운서 “스포츠 뉴스 안녕, 주말로 옮겨 갑니다”

‘슈가맨2’ 얼굴없는 가수 란 ‘어쩌다가’ 열창..싸이월드 휩쓸었던 명곡

‘미워도 사랑해’ 이성열 대표 복귀, 母트라우마 극복할까 (종합)

[TV와치]‘추리2’ 시즌3를 기대하는 이유

[무비와치]영화값 인상과 ‘어벤져스3’ 개봉, 꼼수와 우연 사이

[TV와치]김도균 여친 해명? 이미 깨져버린 ‘하트시그널2’

[TV와치]‘스위치’ 속내 모를 진짜 검사 장근석이 무서운 이유

[스타와치]“우물안 개구리였다” 슈스된 방탄소년단의 두려움과 성공

[무비와치]故김주혁 마지막 영화 ‘독전’ 기대 반, 아쉬움 반

[TV와치]‘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누군가에겐 한편의 공포영화

‘싱글2’ 아내 엄마 아닌, 남편도 몰랐던 진짜 본모습[종영기획]

김하온서 이병재까지 ‘고등래퍼2’가 발굴한 원석[종영기획②]

[뮤직와치]방탄소년단, 또 美아마존 베스트셀러 1위..기록행진 시작됐다

박인비 “세계랭킹 1위 목표 ..

박인비가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소감을 밝혔다. 박인비(30 KB금융그룹)는 4월23일..

‘와이키키’ 정인선 “시즌2, 마음 맞..

‘나를 기억해’ 이유영 “30세 별 느..

‘무도리’ 유일용 PD가 집어낸 ‘1박..

한선화 “예쁜 역할만 해, 털털한 캐릭..

‘와이키키’ 이이경 “연인 정인선과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