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볼륨’ 뉴이스트W “힘들 때도 멤버들과 함께라 충분해”
2018-07-12 21:28:26


[뉴스엔 이민지 기자]

뉴이스트W의 우정이 빛났다.

7월 12일 방송된 KBS 쿨FM '악동뮤지션 수현의 볼륨을 높여요'에서 뉴이스트W JR(김종현)이 멤버들에게 메시지를 남겼다.

백호(강동호)는 "힘들어도 다같이 힘드니까 혼자 있는 것보다 나랑 똑같은 친구가 옆에 있다는 마음으로 충분한 것 같다"고 멤버들이 힘들 때 버티는 힘이라고 밝혔다.
JR 역시 "서로서로 지탱을 잘 해주는 것 같다. 다같이 힘들 때도 있겠지만 한두명이 힘들 때도 있다. 그럴 때는 다른 두명이 받쳐주고 다른 때는 또 다른 멤버들이 받쳐주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JR은 멤버들에게 "백호야 이번 앨범 준비하느라 고생 많았어. 렌아 항상 옆에서 우리 즐겁게 해줘서 고마워. 아론형, 형으로써 옆에서 잘 지탱해줘서 너무 행복해. 고마워"라고 말했다. (사진=KBS 쿨FM '악동뮤지션 수현의 볼륨을



높여요' 보이는 라디오 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손호영 누나 손정민,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군살 제로’
문가비, 한뼘 수영복 터질 듯한 풍만 몸매 ‘눈둘 곳 없어’
김소현♥손준호 집 공개, 그림 같은 한강뷰에 입 쩍
연기는 명품,그러나 女후배들에 손버릇은 최악
설리, 잠옷 입고 식당 갔나? 먹방도 예사롭지 않네
“눈에서 피날 정도” 전교 435등→1등 서울대 입학한 비결
손호영 누나 손정민,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군살 제로’
추신수 아내 하원미, 아이 셋 엄마 몸매가 이 정도라니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손호영 누나 손정민, 믿기지 않는 비키니 몸매 ‘군살 제로’[SNS★컷]

문가비, 한뼘 수영복 터질 듯한 풍만 몸매 ‘눈둘 곳 없어’[SNS★컷]

김소현♥손준호 집 공개, 그림 같은 한강뷰에 입 쩍[결정적장면]

설리, 잠옷 입고 식당 갔나? 먹방도 예사롭지 않네[SNS★컷]

연기는 명품,그러나 女후배들에 손버릇은 최악 [여의도 휴지통]

“눈에서 피날 정도” 전교 435등→1등 서울대 입학한 비결(생활의 달인)

추신수 아내 하원미, 아이 셋 엄마 몸매가 이 정도라니[SNS★컷]

아이돌 사내커플 탄생하나? 집 들락날락에 이웃들 남매로 착각 [여의도 휴지통]

방탄소년단, 오늘(13일) 첫 日돔투어 시작 ‘38만관객 만난다’[스타와치]

‘2018 MAMA’ 신인상 누가 받을까, 아시안아티스트 부문도 신설

‘정재용♥’ 선아 결혼·임신 발표→아이시어 협박피해 주장, 진실 뭘까[이슈와치]

계룡선녀전-죽어도 좋아, 내 편과 시모 사이 웹툰팬 설득할까[TV와치]

“‘창궐’마저..” 사극무덤 된 2018 극장가[무비와치]

엑소 컴백 D-DAY, 긴 공백기 딛고 음반+음원차트 1위 싹쓸이할까[뮤직와치]

‘탑 저격’ 한서희 SNS, 올라오기만 하면 폭탄[이슈와치]

‘뷰티인사이드-일억개의별-미스마’ 드라마판 꽉 잡은 3色 리메이크[TV와치]

현빈인데도..170억 대작 ‘창궐’ 빨간불[무비와치]

‘손 the guest’ 부마자 윤종석→전배수 신들린 연기 없었다면[종영기획]

‘백일의 낭군님’ 로코 첫 도전 도경수, 첫술에 배불렀다[종영기획]

방탄소년단 뷔, 세계미남 1위 등극 ‘차은우·이민호도 제쳐’

이나영, 6년만 복귀가 독립영..

이나영이 6년 만에 저예산 독립영화로 스크린 복귀한 이유는 무엇일까. 영화 '..

‘영주’ 김향기 “상업영화→독립영화..

‘손더게스트’ 김동욱 “박일도 정체,..

수현 “정체성 갈등, 눈물도 흘렸지만...

노을 “데뷔 16년 발라드그룹 최장수 ..

데이식스 “꿈꾸던 박진영 형과의 첫 ..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