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현금 밝히는 톱스타 G, 명품행사 벙어리짓에 혀 끌끌[여의도 휴지통]

여배우끼리 火 점입가경, 작가 술접대 이간질에 명품가방 뭐야?[여의도 휴...

잉꼬부부로 유명한 A, 여대생 마담까지 세다리? 이쯤이면 킹왕짱[여의도 휴...

사고뭉치 아이돌 텐프로 들락, 또 사회면 장식하면 재기불능[여의도 휴지...

‘영입 0명’ 토트넘, 라멜라-모우라 활약 더 중요해졌다
2018-08-10 11:32:42


[뉴스엔 김재민 기자]

백업 자원의 반등 없이는 토트넘의 2018-2019시즌은 어렵다.

8월 9일(이하 현지시간)을 끝으로 2018년 여름 잉글랜드 이적시장이 종료됐다. 이제 잉글랜드 팀은 선수를 추가로 영입할 수 없다. 타국 팀으로 판매는 유럽 이적시장 종료 시점까지 가능하다.
프리미어리그에서 영입을 단 한 명도 하지 않은 팀이 나왔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다. 애스턴 빌라 2선 자원 잭 그릴리시 이적설을 제외하면 유난히 조용했던 토트넘은 결국 신입생 없이 2018-2019시즌을 맞이한다.

현재 멤버가 그대로 유지된다면 전력 하락 요인이 없는 대신 전력 상승 요인도 크지 않다. 토트넘이 20대 초중반 선수가 주축이 되는 젊은 팀이라 해도 해리 케인, 델레 알리, 크리스티안 에릭센, 손흥민 등 기존 주전 자원의 실력이 비약적으로 상승할 거라 기대하기는 어렵다. 또 대다수 주축 선수가 잉글랜드, 벨기에 국가대표팀 소속이라 월드컵을 치르고 휴식기가 짧았다는 점, 손흥민이 아시안게임에 차출돼 시즌 초반 뛰지 못한다는 점 등 변수도 많다.

결국 백업 자원이 주전과 비주전의 격차를 줄이는 게 최선이다. 특히 공격진에서는 지난 시즌 기대에 못 미쳤던 에릭 라멜라, 루카스 모우라가 잘 해줘야 한다. 지난 시즌은 두 선수 모두 전성기 기량에서 한참 떨어진 모습이었다.

최소한 지난 시즌은 핑곗거리가 있었다. 라멜라는 장기 부상에서 복귀한 시즌, 겨울 이적시장에서 영입된 모우라는 영입 적응기였다. 100% 경기력을 내지 못해도 이해할 수는 있었다.

이번 시즌은 변명거리도 없다. 손흥민과 나세르 샤들리를 밀어내고 2015-2016시즌 주전으로 뛰었던 라멜라, 파리 생제르맹 주전 출신으로 브라질 국가대표로도 활약한 모우라에게 기대하는 실력은 현재 수준이 아니다. 2017-2018시즌의 모습을 반복한다면 '먹튀' 평가를 받아야 마땅하다.

라멜라, 모우라 모두 손흥민보다 이적료가 비쌌다. 두 선수의 명성, 투자한 자금 규모를 고려하면 토트넘은 두 선수에게 최소한 손흥민의 주전 자리를 위협하는 준수한 로테이션 멤버, 나아가 손흥민을 주전 경쟁에서 밀어낼 수도 있는 수준을 기대하기 마련이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리그 3위로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권을 따냈고 챔피언스리그에서도 토너먼트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 시즌 멤버를 그대로 유지했기에 토트넘 수뇌부는 지난 시즌 정도의 성적을 기대하기 마련이다. 시즌 초반 변수가 많은 이번 시즌 토트넘이 그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기대에 못 미친 '주전 몸값' 백업들이 잘 해줘야 한다.(자료사진=에릭 라멜라,



루카스 모우라)

뉴스엔 김재민 jm@

사진=ⓒ GettyImagesKorea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배지현, 남편 류현진 경기에 긴장한 내조의 여왕
LA 언론 “류현진, 복귀 첫 등판에서 환상적” 호평
‘대세X대세’ 박서준, 손흥민 만났다..유니폼 들고 함박미소
머라이어 캐리, 25㎏ 감량 효과? 13세 연하 애인에 지지 않는 탄탄 몸매
야속한 토트넘, 이럴거면 손흥민 일찍 보내주지
英BBC, 손흥민 군 혜택 주목 “인천金 멤버는 4주 훈련이 끝”
‘슈돌’ 박주호 딸 나은, 4개국어 언어신동 ‘독일어→스페인어까지’
‘라스’ 배윤정 “연하남과 연애 중, 축구 가르치는 분”

      SNS 계정으로 로그인             

달심이 한혜진

자체발광 사무...

종현 이어지는 ...

탄탄대로 세븐...

‘썰전’ 오늘(16일) 4주만 방송 재개, 원년멤버 이철희 위원 합류

MLB.com “류현진, 부상 전처럼 날카로웠다”

배지현, 남편 류현진 경기에 긴장한 내조의 여왕

LA 언론 “류현진, 복귀 첫 등판에서 환상적” 호평

야속한 토트넘, 이럴거면 손흥민 일찍 보내주지

日 “우승 후보 한국, 손흥민 아끼고 2연패 향해 최고 출발”

‘프듀48’ 시로마 미루, 비키니로 뽐낸 풍만 볼륨감 ‘눈 둘 곳 없어’

H.O.T.vs젝스키스, 같은 날 콘서트 맞대결 ‘20여년만 빅매치’[뮤직와치]

‘대세X대세’ 박서준, 손흥민 만났다..유니폼 들고 함박미소

‘물괴’ ‘광해’ ‘사도’ 시작은 조선왕조실록이었다

“몸짱돼서 돌아올게” 서은광 입대전 마지막 콘서트 말말말, 비투비답게 유쾌했다[뮤직와치]

조보아, 인터뷰 현장에 대본 한 뭉치 챙겨온 이유[스타와치]

“김민희, 홍상수 뮤즈” 외신도 주목하는 위험한 관계[이슈와치]

‘그것이 알고 싶다’ 15년전 의문의 제보와 새로운 목격자 ‘소름’(종합)

‘프로듀스 48’ 아이돌 출신 이홍기·소유의 트레이닝 보는 맛[TV와치]

‘너의 결혼식’ 뽀블리 박보영이 나쁜 여자라뇨[무비와치]

“축제 즐겨주세요” 방탄소년단, 신기록만큼 궁금한 기승전결 대미[뮤직와치]

‘공작’ 배우 개런티 깎아 만든 북한신, 장관일 수밖에[무비와치]

‘인랑’ 90만 못 넘고 차트아웃, 그래도 빛난 다작배우 강동원[스타와치]

조보아 “‘골목식당’ 논란 속상..솔직한 표정 서운했을까 죄송”(인터뷰)

‘공작’ 황정민, 왜 韓 영화..

'연기의 신'이라 불리는 황정민도 자신의 연기를 반성하고 또 반성했다. ..

슈주 동해X은혁 “멤버 한명씩 군대갈..

‘이별’ 채시라 “김민식PD 팬심 고백..

‘미스터 션샤인’ 이정현 “1년간 일..

‘신과함께2’ 김용화 감독 “은퇴 고..

조보아 “‘골목식당’ 논란 속상..솔..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