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현빈, 비주얼만으로도 본방사수 욕구 자극[비하인드컷]
2018-11-02 09:05:57


[뉴스엔 이민지 기자]

현빈이 스틸컷만으로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tvN 새 토일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극본 송재정/연출 안길호)은 투자회사 대표인 유진우(현빈 분)가 비즈니스로 스페인 그라나다에 방문하고, 여주인공 정희주(박신혜 분)가 운영하는 오래된 호스텔에 묵게 되면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이야기를 그리는 서스펜스 로맨스 드라마이다.
현빈이 맡은 유진우는 천부적인 게임개발 능력을 갖춘 공학박사 출신으로, 현재는 귀신같은 촉을 지닌 투자회사 대표이다. 그는 비즈니스로 방문한 스페인의 고대 도시 그라나다에서 기묘한 사건에 얽히게 된다.

하고 싶은 건 꼭 해야 직성이 풀리고 하기 싫은 건 죽어도 하지 않는 남자인 진우는 오로지 직선으로만 달리며 살아왔다. 그리고 이러한 진우의 저돌적인 성격과 무모할 정도로 겁 없는 모험심은 예상치 못하게 맞닥뜨린 기이한 상황들 속에서도 그를 끝없이 나아가게 할 예정이라는 후문이다.

11월 2일 공개된 스틸 사진 속에는 극 중 캐릭터로 완벽하게 변신한 현빈의 모습이 포착됐다. 먼저 에스프레소 한 잔과 간단한 요깃거리를 앞에 둔 채 노천카페에 앉아 있는 진우. 일행과 대화를 하거나, 홀로 독서를 하는 둥 각자의 시간에 빠진 외국인들이 즐비한 이국적인 풍경에 자연스럽게 스며든 모습이 유진우 캐릭터의 당당함과 여유로움을 한눈에 보여준다.

그런가 하면 기차역에 서 있는 진우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풍겨 호기심을 자극한다. 기차가 이미 떠난 빈 철로를 응시하는 그의 진지한 표정이 마치 누군가를 찾고 있는 듯 그 사연에 궁금증을 더하기 때문일 터. 이처럼 스틸 사진 속에 포착된 표정 연기만으로도 캐릭터에 완벽히 몰입했음을 증명하며 예비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현빈은 오는 12월 어떤 마법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까.

제작진은 “현빈 아닌 유진우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라고 전하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속, 한 치 앞을 알 수 없는 서스펜스와 심장을 울리는 로맨스 양쪽에서 뜨거운 활약을 보여줄 현빈의 새로운 변신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12월 1일 오후 9시 방송. (사진=tvN)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여배우 C, 평범한 회사원 남친에 집착해 감금‥해피엔드도 아니고?
조현영, 호텔 수영장서 뽐낸 반전 비키니 자태 ‘글래머 몸매’
양현석의 꿈 “YG 신사옥 이상무” 부지 시세차익만 100억대
선미, 8kg 살 찌우고 만든 완벽 비키니 뒤태
시상식 섹시 드레스로 뜬 G에 뽕간 아이돌도 중견도 연애하자 대시
박은지, 푹 파인 수영복에 풍만 볼륨감 자랑 ‘섹시美 폭발’
‘신션한 남편’ 주아민♥유재희, 시애틀 집 공개 ‘입이 쩍’
‘아내의 맛’ 송가인 서울 자취집 최초 공개, 송블리 원룸 투어

      SNS 계정으로 로그인             

언제나 자연스...

눈빛연아 화려...

자랑스러운 손...

NCT127 멋짐 뿜...

신예은 ‘에이틴→사이코메트리 그녀석’ 합격점 받은 성장기[스타와치]

‘어린의뢰인’ 미스캐스팅? 이동휘도 관객 울릴 수 있다[무비와치]

박유천, 소속사-변호사-팬들도 등 돌렸다 ‘자초한 손절’[이슈와치]

“웹툰작가 팬이라” ‘런닝맨’ 또 표절 논란, 비겁한 변명입니다[TV와치]

‘전참시’ 박성광-임송 하차, 일반인 출연자의 명과 암[TV와치]

“협의중” 아이오아이 2년만 재결합설, 여론 엇갈리는 이유[뮤직와치]

김은숙 작가, 복귀설만으로도 들썩이는 이유[이슈와치]

전현무 우려 현실로 ‘당나귀 귀’ 시청률 꼴찌 어쩌나[TV와치]

‘궁민남편’ 상승세 탔는데 폐지, 이대로 보내긴 아쉬운 케미[TV와치]

코믹한 ‘열혈사제’→무거운 ‘녹두꽃’…SBS 금토극 두번째 실험[TV와치]

봉준호 “‘옥자’ 때 고통? ..

봉준호 감독이 '옥자' 개봉 당시 오히려 속편하고 재밌었다고 털어놨다. ..

‘기생충’ 박명훈 밝힌 #8㎏ 감량 #태..

남태정 PD·김형일 대표가 말하는 U2 ..

‘범죄도시→악인전’ 김성규 “같은 ..

김경남 “연기 재밌어, 포기하고 싶었..

‘기생충’ 장혜진 “한예종 동기 이선..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